> 글로벌 > 특파원

中, 美에 "남중국해에서 도발 멈춰라"

  • 기사입력 : 2019년11월18일 13:06
  • 최종수정 : 2019년11월18일 13:06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시드니=뉴스핌] 권지언 특파원 = 중국이 미군이 남중국해에서의 힘자랑을 그만둘 것을 촉구했다고 18일(현지시각) AP통신과 로이터통신 등이 보도했다.

우첸 중국 국방부 대변인은 태국 방콕에서 열린 기자회견 도중 이같이 밝히면서, 중국은 미국이 남중국해에서의 "도발"을 멈추길 원한다고 말했다.

우 대변인은 이날 마크 에스퍼 미 국방부 장관과 웨이펑허 중국 국무위원 겸 국방부장이 회동한 뒤 기자들과 만나 이같이 밝혔다.

에스퍼 장관은 회동 후 기자들에게 논의 진전이 있었으며, 후속 논의를 자주 갖기로 합의했다고 말했다.

전날 에스퍼 장관은 중국이 역내에서 전략적 목적을 달성하기 위해 강압과 위협 전략에 점차 의존하고 있다고 언급한 바 있다.

[서울=뉴스핌] 사진공동취재단 = 마크 에스퍼 미 국방부 장관 photo@newspim.com

kwonjiun@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