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 산업 > 제약·바이오

바텍, 중국 치과·유통 대리점과 제휴 체결

  • 기사입력 : 2019년05월02일 14:31
  • 최종수정 : 2019년05월02일 14:32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김근희 기자 = 치과영상 의료기기 기업 바텍은 중국 현지 최대의 치과 체인점 및 대형 유통 대리점과 각각 제휴를 체결했다고 2일 발표했다.

노효준 바텍 중국 법인장(왼쪽)이 중국 대형 유통대리점 화광과 고객 서비스 강화를 위한 협업 선포식을 열었다. [사진=바텍]

바텍은 4월 말 진행된 2019 중국 청두 치과설비 및 재료 전시회(Dental Show West China2019) 기간 중 신치아오 덴탈과 바텍의 제품 교육을 강화하는 업무협약을 맺었다. 신치아오 덴탈은 쓰촨성 최대의 치과 체인점이다.

이에 따라 바텍 전용 교육 공간을 개설하고, 정기적인 교육과 적극적 마케팅을 통해, 바텍의 브랜드를 강화하고 고객 서비스를 확대할 계획이다. 회사는 이 같은 현지 체인점과의 계약을 화동, 화남 등 중국 각 지역으로 확대할 방침이다.

전시회 기간 동안 바텍은 대형 치과유통 대리점인 화광과도 CS강화를 위한 선포식을 개최했다. 넓은 중국 대륙을 신속하게 커버하기 위해, CS자재를 전진배치해 응대 시간을 획기적으로 줄인다는 계획이다.

바텍은 또 중국 전용 브랜드 'iyou(怡友)'와 브랜드용 캐릭터 'yoyo'를 공개하는 등 적극적인 현지화 전략을 펼쳤다. 중국인들이 바텍을 현지 브랜드처럼 친근하게 생각하도록 만든 것이다.

바텍의 중국 시장 공략은 더욱 거세질 것으로 보인다. 바텍은 중국 2D 파노라마 장비 시장에서는 1위를 차지하고 있다. 지난해 바텍의 중국 매출은 303억원으로, 아시아 시장 전체 매출의 52%를 차지했다.

노효준 바텍 중국법인 법인장은 "각 지역별 대형 유통·대리점과 제휴를 계속하는 등 철저한 현지화와 서비스 강화를 통해 중국 치과용 엑스레이 시장 1위 자리를 공고히 할 것"이라고 말했다. 

 

keun@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