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최신뉴스 GAM 라씨로
KYD 디데이
문화·연예 문화·연예일반

속보

더보기

김호정 작가 한국서 첫 개인전 'Soil, Truth, Beauty' 개최

기사입력 : 2024년02월29일 15:32

최종수정 : 2024년02월29일 15:32

3월 12일부터 31일까지 뉴스프링프로젝트서
초월적 아름다움 아닌 일상·자연이 주는 美 추구

'Soil, Truth, Beauty' 전시회 포스터.

[서울=뉴스핌] 이진용 기자=영국 영국왕립미술대학에서 도자유리학을 공부하고 해외에서 활동하던 김호정 작가가 뉴스프링프로젝트에서 오는 3월 12일부터 31일까지 한국에서의 첫 개인전인 'Soil, Truth, Beauty'을 개최한다.

이번 전시는 진실(truth)과 아름다움(beauty)은 초월적인 영역에 있는 것이 아닌 현실과 더 관계 맺는다는 점에 착안하여, 감상의 대상과 생활문화의 경계를 넘나들며 일상의 다양한 삶의 가치를 추구하는 매개로 삼는 작업들에 주목한다.

김 작가는 자극적이고 즉각적인 즐거움을 주는 환경과 이미지에서 벗어나 유한한 것 안에서 무한한 것을 발견하고, 시간 안에서 영원한 것을 발견하고자 했으며 대상이 가진 실재적 아름다움을 탐미함과 동시에 여러 시점에서  보고 만지고 사용함으로서 우리가 지각하는 방식에 의미를 부여하고자 했다.

Black Moon I, 2024, stoneware, 52 x 52 cm

김 작가가 흙으로 만들어낸 빗살무늬토기의 형태와 표류하는 듯한 점들로 이루어진 도자기의 표면과 질감은 동아시아 미학의 본질을 포착하기 위한 것으로 작용하며, 다양한 색의 시작과 끝이 없는 무한한 플로우들은 자연의 경이로움을 표현했다.

작가는 인류의 역사가 시작된 옛날부터 사용된 '흙'이라는 소재를 사용하고 시행착오를 겪으며, 작가의 컨트롤을 벗어난 상태에서 발견되는 아름다움을 포착하고자 했다.

Black Moon I, 2024, stoneware, 52 x 52 cm_detail image

이는 도자기가 모든 문화에 걸쳐 있으며 각 문화에 따라 전통과 특성이 다르듯이, 작가는 도자기 작업 하나하나에 일어나는 우연적인 요소를 매력적으로 바라보며 시각적 즐거움으로 제안한다. 재료, 형태, 질감을 통해 자연과 인간의 개입이 불가분의 관계에 있음을, 무한히 확장되는 광대한 곳의 위대함과 경이로움, 말로 설명할 수 없는 자연의 생명력과 같이 표현한다.

Captured landscape - Black drawings, 2021, Charcoal on paper, 19.5 x 27 cm
Flow black series, 2021-2024, Porcelain, dimension variable (왼쪽부터 1, 2, 5) Flow blue series, 2021-2024, Porcelain, dimension variable (왼쪽부터 2, 3)

이번 전시에는 김 작가의 평면 작업도 함께 선보이는데 목탄, 색연필, 유화, 아크릴물감, 과슈 등을 사용한 드로잉에서부터, 도자기를 만들다 떨어진 흙들을 모아 손의 감각으로 뭉치고 펼치는 과정을 통해 작은 입자들이 거시적관점으로 확장됨을 보여준다.

더불어 자연과 흙, 신체와 손, 감각 등 작가에게 직접적으로 작용한 재료와구들로 완성된 아주 작은 찻잔부터 달항아리까지 다양한 크기와 형태로 구성된다.

영국에서 발생한 미술공예운동에 관심을 가졌던 작가는 산업혁명시대의 대량생산과 같은 현대적인 방식과 노동이라는 전통적인 가치를 반영해 낭만주의적이고 윤리적인 삶을 작품에 반영하고자 했다.

특히 전시될 작가의 생활기물은 실제로 만지고 느낄 수 있으며, 이는 작가의 손에서 벗어나 체험자(사용자)들로부터 작품의 의미가 완성되도록 했다.

◆작가 소개

김호정은 '인류는 왜 흙을 사용한 그릇을 만들었을까?'라는 질문에서부터 시작해 빗살무늬토기의 형태를 재해석한 동양 도자기를 제작한다. 특히 영국의 미술공예운동에 영감을 받아 영국으로 유학을 떠나 동양의 형태와 서양의 색을 본인만의 방법으로 실험한다. 작가가 주로 사용하는 '파랑색'은 고대 이집트에서 보석과 장식을 위해 사용되었고, 르네상스시대에는 모든 안료 중 가장 비싼 울트라마린 안료를 만들기 위해 사용됐다. 또 8세기 중국에서는 고운 파랑색과 흰색도자기를 만들었고 중세시대에는 성당의 창문에도 사용이 되었다. 작가는 도자기의 형태뿐만 아니라 색상에 있어서도 고대에 기원들 두고 있으며, 강렬한 색과 소용돌이치는 에너지를 통해 감동을 선사하고자 한다.

김호정(1988년 생)은 서울과 영국을 기반으로 활동하고 있으며, 경희대학교에서 도예학과 학부를 졸업했고, 홍익대학교에서 산업도예학 석사, 영국왕립미술대학(RCA)에서 도자유리학 석사학위를 취득했다. 뉴욕Space776(2022), 프랑스 Gallery Jo Yana(2021), 영국 Make Hauser & Wirth somerset,

Thrown Gallery(2022) 등 해외에서 전시회를 열며 활동해 왔다.

2021년 청주국제공예비엔날레에서 특별상을 수상했고 같은 해에 경기국제도자비엔날레의 Cobalt Blue: Dyed for the world of art에 초청된 바 있으며 현재 경희대학교 도예학과에서 겸임교수로 재직 중이다.

jycafe@newspim.com

[뉴스핌 베스트 기사]

사진
[4.10총선] 민주당 175석·국민의힘 108석…조국혁신당 12석 '돌풍' [서울=뉴스핌] 송기욱 기자 = 제22대 총선 지역구 개표가 사실상 마무리된 가운데 총 254개 선거구 중 더불어민주당이 161곳에서, 국민의힘은 90곳에서 각각 승리했다. 11일 오전 8시 기준 비례대표 개표율도 99.57%로 마무리 수순인 가운데, 총 46석 중 국민의미래 17석, 더불어민주연합 12석, 조국혁신당 11석, 개혁신당 1석을 확보했다.  국민의미래와 더불어민주연합이 각각 2석을, 조국혁신당이 1석을 추가로 더 확보할 것으로 예상돼, 비례대표는 국민의미래 19석, 더불어민주연합 14석, 조국혁신당 12석, 개혁신당 1석이 예상된다. [서울=뉴스핌] 이형석 기자 =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와 한동훈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이 10일 서울 여의도 국회 의원회관에 마련된 개표 상황실에 자리하고 있다. 2024.04.10 leehs@newspim.com 지역구 의석과 합하면 범야권은 180석 이상의 거대 의석을, 여권은 100석을 조금 넘기며 개헌 저지선을 가까스로 확보한 모양새가 된다. 이날 중앙선거관리위원회 개표 결과에 따르면 오전 8시 개표율 99.87% 기준 민주당은 지역구 161곳, 국민의힘은 90곳에서 각각 당선을 확정했다. 새로운미래와 개혁신당, 진보당도 각각 1곳에서 승리했다. 전체 122석 수도권의 경우 민주당이 서울 48곳 중 37곳을 확보했다. 경기에서는 60곳 중 53석을, 인천에서는 14곳 중 12곳을 차지하며 대승을 거뒀다. 반면 국민의힘은 서울 11곳, 인천 2곳, 경기 6곳을 확보하는 데 그쳤다. 충청도에서도 민주당이 총 19곳 중 13곳에서 승리했다. 민주당은 대전 7개 선거구도 싹쓸이하는 데 성공했으며 세종에서도 1석을 확보했다. 국민의힘은 부산 18곳 중 17곳, 대구 12곳 전체, 울산 6곳 중 4곳, 경상도 29곳 중 26곳에서 승리하며 TK, PK에서의 강세는 이어갔다. 전라도 20개 선거구는 민주당이 석권했다. 광주 역시 8곳 모두 민주당이 차지했다. 강원도의 경우 8곳 중 국민의힘이 6곳, 민주당이 2곳에서 각각 승리했다.  oneway@newspim.com 2024-04-11 08:36
사진
尹 "국민 뜻 받들어 국정쇄신...민생 안정에 최선" [서울=뉴스핌] 박성준 기자 = 윤석열 대통령이 11일 "총선에서 나타난 국민의 뜻을 겸허히 받들어 국정을 쇄신하고 경제와 민생 안정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했다. 이관섭 대통령 비서실장은 이날 오전 용산 대통령실에서 브리핑을 열고 윤 대통령이 이같이 말했다고 전했다. 대통령실 관계자는 기자들과 만나 '야당의 협조 없이 민생 현안 법안 처리가 어려운데 대통령의 말씀을 야당과 협조, 소통에 나서겠다는 것으로 해석할 수 있나'라는 질문에 "그렇게 해석하셔도 좋다"고 답했다. 제22대 국회의원 선거 결과 더불어민주당이 지역구 161석과 비례대표 14석으로 175석을 확보하며 단독으로 과반 의석을 차지했다. 반면 여당인 국민의힘은 지역구 90석·비례대표 18석으로 총 108석을 얻어내며 '탄핵·개헌저지선'(100석)을 지켜내는 데 그쳤다. [서울=뉴스핌] 윤석열 대통령이 1일 서울 용산구 대통령실에서 의대증원·의료개혁 관련 '국민께 드리는 말씀'을 발표하고 있다.[사진=대통령실] 2024.04.01 photo@newspim.com parksj@newspim.com 2024-04-11 11:12
안다쇼핑
Top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