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최신뉴스 GAM 라씨로
글로벌 특파원

속보

더보기

[유럽증시] 인플레 우려 ECB 4월 의사록에 일제히 하락

기사입력 : 2022년05월20일 01:19

최종수정 : 2022년05월20일 01:19

ECB "인플레이션 확산 우려…통화정상화 공감대"

[샌프란시스코=뉴스핌]김나래 특파원=유럽 주요국 증시는 19일(현지시간) 하락세로 마감했다.

범유럽지수인 STOXX 600 지수는 전 거래일 대비 포인트 5.96(1.37%) 하락한 427.99에 마감했고, 독일 프랑크푸르트 증시의 DAX지수 125.46포인트(0.90%) 빠진 1만3882.30을 기록했다. 또 프랑스 파리 증시의 CAC40지수는 80.23포인트(1.26%) 내린 6272.71, 영국 런던 증시의 FTSE100지수는 135.35포인트(1.82%) 하락한 7302.74에 마감했다.

크리스틴 라가르드 유럽중앙은행(ECB) 총재.[사진=로이터 뉴스핌] 2021.12.02 mj72284@newspim.com

유럽 증시는 미국 주식의 매도세와 국채 수익률의 급격한 하락에 따라 투자심리가 얼어 붙었다. 특히 간밤 뉴욕 증시가 소매기업 실적 부진에 3~4% 급락하자 위험회피 심리가 고조되며 하락했다.

이날 시장에서 주목했던 유럽중앙은행(ECB)의 4월 회의록에 따르면 위원들은 지난달 통화 정책 회의에서 인플레이션 확산에 우려를 표시하고, 지속적인 통화정책 정상화의 필요성에 공감대를 형성한 것으로 나타났다.

다만 로이터 통신은 4월 회의에서는 ECB 위원들이 금리 인상 시점과 관련해서는 뚜렷한 언급을 피한 채 모호한 어조를 유지했으나, 이후 유로존에서 높은 물가가 이어지며 위원들 내 '매파적' 기류 변화가 감지되고 있다고 전했다.

유니 크레딧의 전략 연구 루카 카줄라니 대표는 "7월 회의에서 ECB가 금리를 인상할 가능성이 매우 높다"며 "이는 통화 정책으로 인해 인상될 유로존 통화시장 금리를 2011년 4월 이후 처음으로 끌어올릴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독일의 10년 만기 국채 수익률은 미국 증시가 성장에 대한 두려움과 침체에 다시 초점을 맞추면서 1%를 하회했다.

ticktock0326@newspim.com

[뉴스핌 베스트 기사]

사진
尹대통령 지지율 45.3% 취임 후 또 최저치...이유는 [서울=뉴스핌] 송기욱 기자 = 윤석열 대통령의 국정수행 지지율이 45.3%로 2주 연속 하락하며 취임 후 최저치를 나타냈다.   여론조사 전문기관 알앤써치가 종합뉴스통신 뉴스핌 의뢰로 지난 25~28일 전국 만 18세 이상 성인 1037명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윤 대통령의 지지율은 45.3%로 집계됐다. 이는 지난 조사 대비 2.3%p 하락한 수치다. 2022-06-29 06:00
사진
조유나양 부모 실종전 '99% 폭락 루나코인' 검색했다 [완도=뉴스핌] 전경훈 기자 = '제주 한 달 살기 체험'을 신청한 뒤 전남 완도에서 실종된 조유나(10) 양의 부모가 실종전 1주일 만에 99% 폭락한 루나 코인을 검색한 사실이 경찰 수사에서 확인됐다. 29일 광주 남부경찰서 등에 따르면 압수영장을 집행해 지난달 조양 부모의 포털사이트 활동 이력을 분석한 결과 루나 코인과 수면제·극단적인 선택을 암시하는 인터넷 검색을 한 내역도 파악됐다. 루나 코인 등을 검색한 시기는 조 양 일가족이 실종된 지난달 30일까지인 것으로 알려졌다. 2022-06-29 12:29
Top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