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최신뉴스 GAM 라씨로
산업 중기·벤처

아이윈, 신규사업 기대로 투자유치 규모 170억원으로 확대

기사입력 : 2022년05월18일 11:13

최종수정 : 2022년05월18일 11:13

빗썸 자회사 등 9개 기관 참여

[서울=뉴스핌] 이영기 기자 =자동차 부품 전문기업 아이윈은 투자유치 규모가 120억원에서 170억원으로 확대됐다고 18일 밝혔다.

투자기관은 아이윈의 신사업에 대한 기대로 기존의 빗썸 자회사인 비티씨인베스트먼트 등 3곳에서 IBK 캐피탈을 포함하여 총 9개 기관투자자로 늘어났다.

아이윈은 현대차 그룹 등 완성차 기업에 자동차용 시트히터 및 통풍시트, 발열핸들, ECU(구동장치) 등 다양한 자동차 부품을 공급하고 있다.

아이윈은 올해 1분기 별도기준 매출액 227억원을 기록하며 성장했고 영업이익은 전년 동기 대비 40% 오른 13억원을 달성했다.

아이윈은 지난 2월 이미지센서 패키징 분야의 특허 기술을 보유한 폴라리스웍스 인수를 통해 자율주행 시장에 진출했다. 또한 자회사인 프로닉스의 AI(인공지능)센서 기술이 미국 유력 경제잡지인 포브스(Forbes)에서 주목받는 등 경쟁력 있는 기술력을 토대로 신성장 동력 확보에 주력하고 있다.

아이윈은 "회사의 잠재적인 성장성과 기술력을 인정받아 투자유치 확대에 이어 해외투자기관의 관심이 이어지고 있다"며 "다가오는 자율주행 스마트카 시대를 선도하기 위해 회사의 기술 개발을 적극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아이윈 로고

007@newspim.com

[뉴스핌 베스트 기사]

사진
10년만에 최강세 '킹 달러'..."하반기에는 힘 빠질 것" [서울=뉴스핌] 고인원 기자= 올 상반기 10여 년 만에 가장 강력한 상승세를 보이며 '킹 달러'의 면모를 과시한 미 달러화의 향방을 두고 전문가들도 의견이 분분하다. 일각에서는 하반기 글로벌 경제가 둔화하며 달러화가 추가 상승할 여지가 있다고 보고 있는 반면, 하반기에는 상승세가 꺾일 것이란 반론도 만만찮다. 달러화의 움직임에 글로벌 경제와 증시가 요동치는 만큼 달러의 움직임에 쏠리는 관심도 남다르다. 29일자 마켓워치는 올 상반기 달러가 강세를 보인 원인과 하반기 전망을 소개했다. 2022-07-01 08:43
사진
"어대명 막아라" 전면 나선 97그룹...승부수 알고보니 [서울=뉴스핌] 고홍주 기자 = 연이은 선거 패배 책임을 지고 윤호중·박지현 비상대책위원회가 총사퇴하자 마자 불거진 더불어민주당의 '어대명(어차피 당대표는 이재명)'론이 변화할 조짐을 보이고 있다. 이른바 '97그룹(90년대 학번, 70년대생)' 의원들이 잇따라 당 대표 출사표를 던지면서 이재명 대세론을 뚫고 반전을 만들어낼 수 있을지 관심이 쏠린다. 2022-07-01 05:40
Top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