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국 > 대전·세종·충남

세종시, 2030년 대비 '먹거리 종합계획' 수립 용역

  • 기사입력 : 2021년10월22일 10:00
  • 최종수정 : 2021년10월22일 10:00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세종=뉴스핌] 홍근진 기자 = 세종시가 시민들의 먹거리 기본권을 보장하고 지속가능한 먹거리 체계를 구축하기 위해 '먹거리위원회'를 발족시키고 '먹거리 종합계획' 수립 용역에 착수한다.

시는 22일 대회의실에서 민관거버넌스 체계로 구성된 먹거리위원회 위원과 관계자 등 3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제1회 세종시 먹거리 위원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세종=뉴스핌] 홍근진 기자 = 세종시청 청사 전경. 2021.10.22 goongeen@newspim.com

세종시먹거리위원회는 지난 7월 15일 제정된 '세종시 먹거리 기본권 보장조례' 제9조에 따라 생산·소비·가공·소비 관련 단체 대표와 전문가를 대상으로 공개모집 등을 통해 구성한다.

먹거리위원회는 기존 로컬푸드위원회와 지역농산물 공공급식지원 심의위원회의 기능을 통합해 운영한다.

세부적으로는 먹거리 정책 수립과 평가, 지역 먹거리 선순환 체계구축, 공공급식 및 로컬푸드 관련 주요 정책 등 먹거리 관련 정책 전반을 심의·자문한다.

이날 첫 회의에서는 '세종시 먹거리 종합계획 수립 용역 추진계획'을 보고 받고 내년도 학교급식 운영 관련 사항을 심의할 예정이다.

시는 이번 용역에서 로컬푸드직매장과 공공급식지원센터를 양대 축으로 먹거리 기반을 마련한 1단계 푸드플랜을 평가하고 2단계 전략과제 도출에 중점을 둘 계획이다.

특히 2030년 세종시 완성 시점에 대비해 공공목적 통합운영체계 확립, 생산자-소비자 조직화, 도시성장에 따른 신규시장 창출 및 대응전략 등을 정립해 나갈 방침이다.

이번 연구용역에서 나온 정책은 위원회 자문·심의 및 보완을 거쳐 내년 상반기부터 본격 추진한다.

goongeen@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