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치 > 통일·외교

한·러 북핵수석대표, 한반도 평화프로세스 재가동 협력방안 논의

방러 노규덕 본부장, 마르굴로프 차관과 회담

  • 기사입력 : 2021년10월15일 08:37
  • 최종수정 : 2021년10월15일 08:37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이영태 기자 = 한국과 러시아는 14일 북핵 수석대표 협의를 갖고 최근 한반도 상황에 대한 평가를 공유하고 향후 한반도 평화 프로세스 조기 재가동을 위한 양국간 협력 방안에 대해 논의했다.

외교부에 따르면 러시아를 방문중인 노규덕 한반도평화교섭본부장은 이날 이고르 마르굴로프 러시아 외교부 아시아태평양 차관 겸 6자회담 수석대표와 협의를 가졌다.

노규덕 한반도평화교섭본부장이 14일(현지시각) 이고르 마르굴로프 러시아 외교부 아시아태평양 차관 겸 6자회담 수석대표와 협의를 갖고 있다. 2021.10.15 [사진=외교부]

노 본부장은 협의에서 상황의 안정적 관리 필요성 및 조속한 대화 재개의 중요성을 강조하고, 이를 위한 러측의 건설적 협력을 당부했다.

마르굴로프 차관은 한반도 평화 프로세스 진전을 위한 한국 정부 노력을 평가하고, 건설적 역할을 통한 협력 의지를 재확인했다.

외교부는 양측이 향후 각급에서의 긴밀한 협의를 지속해 나가기로 했다고 전했다.

medialyt@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