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유통

롯데면세점, 김포-김해 왕복 전세기 띄운다

10월 한 달간 총 4편 전세기 운영...항공권 증정 이벤트도

  • 기사입력 : 2021년09월29일 09:15
  • 최종수정 : 2021년09월29일 09:15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송현주 기자 = 롯데면세점이 무착륙관광비행 전세기를 운영한다.

롯데면세점은 다음달 9일 한글날 연휴에 출발지와 도착지가 다른 '김포-김해' 왕복 노선을 시작으로, 10월 한 달간 총 4편의 에어부산 전세기를 운영한다고 29일 밝혔다.

[서울=뉴스핌] 송현주 기자 [사진=롯데면세점] 2021.09.29 shj1004@newspim.com

롯데면세점 명동본점, 월드타워점, 코엑스점, 부산점에서 550달러 이상 면세품 구매 고객에게 편당 133명 선착순으로 항공권을 증정한다.

특히 다음달 9일 김포공항에서 출발해 10일 김해공항에서 복귀하는 '김포-김해' 왕복 노선은 출발지와 도착지가 다른 노선으로 면세품 쇼핑과 1박 2일 부산·경남 지역 관광을 함께 즐기기에 좋은 맞춤형 코스다.

해당 노선은 출발‧도착 공항이 다르더라도 일본 대마도 상공을 거치는 국제선으로, 기존 무착륙관광비행과 동일하게 면세품 구매가 가능하다. 탑승객은 기본 600달러 면세품에 추가로 술 1병(1L·400달러 이내), 담배 200개비, 향수 60ml까지 허용되는 해외 여행자 면세 혜택을 누릴 수 있다.

이외에도 23일 '김포-김포', '김해-김해' 각 1편, 30일에는 '김포-김포' 항공편 등 출도착 공항이 같은 무착륙 전세기를 준비했다. 단, 부산점 구매 고객에게는 23일 김해발 항공편으로만 지급되며, 전세기 항공권은 쇼핑 전 각 점 증정 데스크에 방문해 항공권 교환권을 발급받은 고객에게 제공된다.

shj1004@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