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치 > 국회·정당

[SNS 톡톡] 이수진 "수사권 이용한 정치 개입, 윤석열이 제일 잘 했던 일"

"尹, 수사권 이용한 선거 개입 운운 말라"
"이동훈, 시대가 어느 때인데 공작정치 주장하나"

  • 기사입력 : 2021년07월15일 13:38
  • 최종수정 : 2021년07월15일 13:38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이지율 기자 = 이수진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15일 윤석열 전 검찰총장이 이동훈 전 대변인의 여권 공작 폭로를 '수사권을 이용한 선거 개입'이라고 지칭한 데 대해 "수사권으로 정치에 개입하는 것은 윤 전 총장이 대한민국에서 제일 잘했던 일"이라고 주장했다.

이 이원은 이날 페이스북을 통해 "윤 전 총장 측도 헌법가치를 훼손했다던지 수사권을 이용한'선거개입'이니 운운하지 말라"며 이같이 말했다.

[사진=이수진 페이스북 캡쳐]

그는 "어제 법무부 감찰결과 발표에서 드러났지만 헌법 가치를 훼손한 검찰권 남용을 주도한 사람도 윤 전 총장"이라며 "부디 자중하기 바란다"고 말했다.

이 의원은 "시대가 어느 때인데, 공작정치 주장을 하는지 분노하지 않을 수 없다"며 "아직도 누군가의 청탁으로 수사기관의 수사가 무마될 수 있다고 믿는 건가"라고 지적했다.

이어 "그 말을 듣고 믿었다면 그 순진함이 안쓰럽고, 헛소리라고 생각했으면 폭로꺼리도 아니다"라며 "그래서 모든 정황이 본인 수사에 대한 여론의 관심을 돌리려는 자작극이라고 보여지는 것"이라고 덧붙였다.

이 의원은 "가짜 수산업자에게 금품을 받았다는 혐의로 경찰 수사를 받고 나오는 순간에 쏟아낸 '여권 공작설'"이라며 "언론이 자신의 범죄에 관심을 가지지 못하게, 시기, 장소, 방법 등을 철저하게 고려했다. Y가 누구인지, 여권인사가 누구인지, 이 전 논설위원이 소상하게 밝히면 간단한데, 딱 잘라 밝히지 않는 것도 의구심이 든다"고 의혹을 제기했다.  

jool2@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