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국 > 지자체

일자리 핵심 전략 추진 고양시…전국 지자체 일자리대상 '대상'

  • 기사입력 : 2021년07월06일 15:57
  • 최종수정 : 2021년07월06일 15:57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고양=뉴스핌] 이경환 기자 = 경기 고양시는 대전 ICC호텔에서 열린 '2021 전국 지방자치단체 일자리대상' 시상식에서 대상을 수상했다고 6일 밝혔다.

일자리대상서 대상 수상하는 이재준 고양시장.[사진=고양시] 2021.07.06 lkh@newspim.com

시는 기초자치단체로는 최고 영예인 대상 수상과 함께 지역 일자리 목표 공시제 부문 3년 연속 수상이라는 기록을 남겼고, 대상 인센티브로 1억5000만 원의 재정지원을 받았다.

지역일자리 목표공시제는 고용노동부의 지역 일자리 활성화 정책으로 지방자치단체가 자율적으로 일자리 목표와 대책을 수립해 지역민에 공시하도록 하는 정책이다.

시는 지난해 코로나19 위기 속에서 긴급한 현안들을 중심으로 '희망사(4)항'이라는 4가지 일자리 핵심 전략을 수립해 추진했다.

세부적으로 보면 희망 1항은 일자리 거버넌스를 정비, 위기상황에서 일자리 종합 컨트롤타워 역할을 수행했고, 희망 2항은 재난 극복 단기 일자리인 '고양희망알바' 등 정책으로 취약계층 고용안전망을 구축했다.

희망 3항은 청취다방·28청춘창업소 등 청년 일자리를 확대하는 한편 희망 4항은 'K-방역'을 기본으로 한 소상공인·자영업자 지원 정책으로 코로나로 무너진 지역경제 반등과 회복을 꾀했다.

그 결과 상반기에 3년 전 수준으로 떨어졌던 고용률은 2% 반등했고, 취업자가 6600명이나 증가하는 성과를 거뒀다. 일자리 창출 실적도 목표대비 117%인 4만7000여 개를 달성했다.

이재준 고양시장은 "지난해 코로나19로 인한 위기 속에서 우리 시에서는 취약계층의 일자리 유지·보호에 특히 힘썼는데 이번에 좋은 평가를 받았다"며 "취약계층 고용안전망 강화와 지역경제 회복에 힘쓰는 등 미래일자리 기반 조성에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lkh@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