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 정치 > 청와대·총리실·감사원

문대통령, 어버이날 맞아 "지금은 백신접종이 최고의 효도"

"어르신 먼저 접종하고 가족들 접종하면 더 빨리 일상회복 가능"

  • 기사입력 : 2021년05월08일 10:37
  • 최종수정 : 2021년05월08일 10:37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이영섭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은 8일 어버이날을 맞아 "지금은 백신 접종이 최고의 효도"라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사회관계망서비스(SNS) 메시지를 통해 "어르신들부터 먼저 접종을 받으시게 하고 가족들도 순서가 오는 대로 접종을 받는다면, 우리는 더 빨리 일상으로 돌아갈 수 있다"며 이같이 밝혔다.

이어 "가족을 만나는데 거리낌이 없어지고, 요양시설에서 부모님을 안아드릴 수 있다"며 "정부도 모든 어르신들께 효도하는 정부가 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덧붙였다. 

[서울=뉴스핌] 이영섭 기자 = 문대통령 SNS 메시지 2021.05.08 nevermind@newspim.com

문 대통령은 " 코로나 때문에 가족들이 만나기도 쉽지 않다"며 "명절에도 마음만 가는 것이 효도라고 했다. 요양시설에 계신 부모님을 면회하기조차 어렵다"고 현재의 상황을 토로했다. 

그러면서 "코로나 때문에 힘들어도 우리가 어려움을 이겨낼 수 있는 것은 우리에게 어버이의 사랑이 흐르고 있기 때문"이라며 "이제는 우리의 사랑으로 어버이에게 보답할 차례"라고 강조했다. 

 

문 대통령은 "오늘만큼은 어머니 아버지께, 할머니 할아버지께 꼭 사랑을 표현하시기 바란다"며 "작은 카네이션 한 송이로 충분하다. '사랑합니다'라고 말한다면 더 좋을 것이다. 가만히 속삭여도 된다"고 말했다.

nevermind@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