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자동차

벤츠, 고성능 스포츠카 'AMG GT R' 출시…2억5360만원

AMG GT 2-도어 쿠페의 최고 성능 모델
엔진 최고 출력 585마력, 제로백 3.6초

  • 기사입력 : 2021년04월01일 11:31
  • 최종수정 : 2021년04월01일 11:31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조정한 기자 =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가 레이싱 DNA와 모터스포츠 기술을 적용한 정통 고성능 스포츠카 '더 뉴 메르세데스-AMG GT R(이하 더 뉴 AMG GT R)'를 국내 출시한다고 1일 밝혔다.

메르세데스-AMG GT R은 메르세데스-AMG가 독자 개발한 두 번째 스포츠카인 AMG GT 2-도어 쿠페의 최고 성능 모델이다.

더 뉴 AMG GT R은 4.0리터 V8 바이터보 엔진과 레이싱카에서 영감을 받은 최신 기술, 빠른 응답성, 경량 디자인 등을 기반으로 압도적 성능을 발휘한다.

[사진=메르세데스-벤츠]

엔진은 최고 출력 585마력, 최대 토크 71.4㎏.m의 성능을 낸다. 정지 상태에서 시속 100㎞까지는 3.6초가 걸린다.

더 뉴 AMG GT R은 최적화된 동력 전달을 위해 프런트 미드십 엔진 컨셉과 리어 액슬에 위치한 AMG 스피드시프트 듀얼 클러치 7단 스포츠 변속기의 구조를 채택했다.

'AMG 라이드 컨트롤 서스펜션'은 개인별 세팅이 가능하다. 'AMG 트랙션 컨트롤'은 리어 휠의 최대 슬립을 계산해 엔진 출력을 분산한다. 해제한 상태에서 주행도 가능하다.

'AMG 전자식 리어 액슬 리미티드 슬립 디퍼렌셜'은 곡선 구간에서 안쪽 바퀴의 미끄러짐을 신속하게 제어한다. 최적의 접지력으로 높은 수준의 차량 역동성과 트랙션을 보장한다.

'AMG 리어 액슬 스티어링 시스템'은 시속 100km까지 뒷바퀴를 앞바퀴의 반대 방향으로 조향해 민첩한 코너링을 구현한다.

[사진=메르세데스-벤츠]

주행 모드는 ▲슬리퍼리 ▲컴포트 ▲스포츠 ▲스포츠+ ▲레이스 ▲인디비주얼 등 6가지로 변경할 수 있다. 모드에 따라 엔진-변속기 반응, 스티어링 특성, 서스펜션 댐핑 및 사운드와 같은 주요 요소들이 바뀐다.

다양한 첨단 사양도 탑재했다. 앞차와의 간격을 유지하며 자동 속도 조절, 제동·출발을 지원하는 '액티브 디스턴스 어시스트 디스트로닉' 기능을 비롯해 차선 이탈 방지 어시스트, 사각지대 어시스트, 차선 이탈 방지 패키지가 기본 사양이다.

실내에는 12.3인치의 풀 디지털 계기반과 10.25인치의 멀티미디어 디스플레이, 터치 컨트롤 버튼을 장착한 AMG 퍼포먼스 스티어링 휠, 디스플레이 스위치가 추가된 새로운 V8 디자인의 센터 콘솔, 익스클루시브 나파 가죽 시트 등이 자리한다.

가격은 부가세를 포함해 2억5360만원이다.

giveit90@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