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회 > 사건·사고

검경, 11일 'LH 땅 투기' 수사 협력방안 논의한다

  • 기사입력 : 2021년03월10일 20:43
  • 최종수정 : 2021년03월10일 20:43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이정화 기자 = 경찰과 검찰이 오는 11일 한국토지주택공사(LH) 직원 등의 3기 신도시 투기 의혹과 관련한 수사 협력 방안을 논의한다.

10일 경찰청 국가수사본부(국수본)에 따르면 최승렬 국수본 수사국장과 이종근 대검찰청 형사부장은 오는 11일 오전 10시 정부서울청사에서 수사기관 실무협의회를 가질 예정이다.

[서울=뉴스핌] 김학선 기자 = 김창룡 경찰청장이 10일 서울 종로구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LH 직원들의 신도시 투기의혹 수사협력 관련 회의' 에 참석하고 있다. 2021.03.10 yooksa@newspim.com

이번 3기 신도시 투기 의혹은 경찰이 수사를 총괄하고 있다. 문재인 대통령은 합수본 구성이 결정된 지난 8일 LH 비리 수사에서 경찰과 검찰의 유기적 협력을 주문했다.

 

clean@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