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 산업 > 조선

삼성중공업, 세계 최초 전염병 확산 방지 선박 개발

美 ABS 기본인증 획득..선내 음압·역류 방지 환기 시스템 구축

  • 기사입력 : 2020년12월10일 10:42
  • 최종수정 : 2020년12월10일 10:42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서영욱 기자 = 삼성중공업은 미국 선급인 ABS로부터 '전염병 확산 완화 설계'에 대한 기본 인증을 획득했다고 10일 밝혔다.

삼성중공업이 새롭게 개발한 선박 디자인은 선박 내 ▲음압 유지가 가능한 격리 공간과 함께 ▲별도 의료 지원 및 세탁 시설을 배치하고 ▲확산 방지용 환기 시스템을 적용하는 등 선박 운항 중 감염 환자 발생 시 확산을 효과적으로 방지할 수 있다.

윤종현 삼성중공업 조선시추설계담당(왼쪽)과 가렛 버튼 ABS 기술 사장이 전염병 확산 완화 설계에 대한 기본인증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제공=삼성중공업]

또 최적 배치 설계를 통해 기존 선박과 동일한 면적의 선실 내 전염 확산 방지 시설을 모두 갖춰 공간 활용도를 높인 것이 특징이다.

윤종현 삼성중공업 조선시추설계담당은 "선사들에게 해상에서의 전염병 발생은 선원들 안전은 물론 운항 일정과도 직결되는 매우 중요한 문제"라며 "삼성중공업의 전염병 확산 방지 설계 기술이 이에 대한 최적의 솔루션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가렛 버튼(Gareth Burton) ABS 기술부문 사장은 "이번 인증은 코로나19와 같은 전염병으로부터 선원 안전 보호라는 최신 규정을 만족하는 첫 기술 인증"이라며 "앞으로 삼성중공업과 협력을 강화해 시대가 요구하는 새로운 기술을 개발해 나가겠다"고 강조했다. 

syu@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