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제 > 경제일반

박능후 장관, 오늘 독감 예방접종…"믿고 참여해 달라"

  • 기사입력 : 2020년10월27일 15:11
  • 최종수정 : 2020년10월27일 16:36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정경환 기자 = 보건복지부는 박능후 장관이 27일 오후 세종시 소재 한 의원급 의료기관을 방문해 인플루엔자(독감) 예방접종을 받았다고 밝혔다.

박능후 보건복지부 장관이 27일 오후 세종시 소재 한 의원급 의료기관을 방문해 인플루엔자(독감) 예방접종을 받았다. [사진=보건복지부]

이번 박 장관의 예방접종은 독감 예방접종에 대한 국민의 우려를 다소나마 진정시키고, 정부조달 독감 예방접종의 안전성과 이번 가을·겨울철 독감과 코로나19의 동시유행 가능성에 대비한 독감 예방접종의 필요성을 강조하기 위함이다.

올해 만 64세인 박 장관은 만 62~69세 독감 무료접종 일정(10월 26일부터 12월 31일까지)에 맞춰 접종을 받았다.

박 장관은 예방접종을 마치고 의료진의 노고를 격려한 후, 안전한 독감 예방접종 수칙에 따라 20분간 의료기관에 머물며 이상 반응 여부를 관찰했다.

박 장관은 "최근 독감 예방접종과 관련한 국민 여러분의 불안과 우려에 대해 송구하다"며 "다만, 과도한 공포와 잘못된 정보는 코로나 방역 과정에서도 그랬듯이, 오히려 우리의 안전을 저해할 수 있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국민들께서는 전문가의 판단을 믿고 독감 예방접종에 참여해주시기 바란다"면서 "접종 전후 건강상태를 확인하는 등 안전한 접종 주의사항도 지켜주시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hoan@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