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증권·금융 > 보험

푸르덴셜생명, RBC비율 505.1% 업계 최고

  • 기사입력 : 2019년11월28일 08:35
  • 최종수정 : 2019년11월28일 08:35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김승동 기자 = 최근 보험업계에 따르면 푸르덴셜생명의 RBC(지급여력)비율이 505.1%(2019년 6월 기준)이 생보사 중 가장 높은 것으로 기록됐다. 생명보험사의 평균 296.1%인데 반해 유일하게 500%를 돌파했다.

'RBC비율'은 보험사가 고객에게 보험금을 제때 지급할 수 있는지를 보여주는 보험사 건전성 지표이다. 보험사들은 보험업법에 따라 RBC비율을 100%이상 유지해야 한다.

[서울=뉴스핌] 김승동 기자 = 푸르덴셜생명, RBC비율 505.1% 업계 최고 2019.11.28 0I087094891@newspim.com

푸르덴셜생명의 이러한 높은 RBC비율은 안정적인 자산운용 기조와 생명보험 본연의 가치에 충실한 보장성 보험의 중심의 상품 포트폴리오 구성 등이 뒷받침된 것으로 분석된다.

푸르덴셜생명은 운용자산 중 현금, 국공채와 같은 안전자산 비율(87.6%,2019년 3월 기준, 업계 평균 50.5%)이 업계에서 가장 높다. 안정성 중심의 자본정책의 결과로 장기간 400% 이상 업계 평균보다 높게 RBC비율을 유지할 수 있었다.

이 밖에도 푸르덴셜생명의 5개년 평균 총자산순이익률(ROA) 1.01%(업계 평균 0.46%)로 업계 최고 수준이다. ROA는 총자산을 이용해 얼마나 많은 수익을 냈는지 나타내는 자산 효율성 지표이다. 이 비율이 높을수록 자산을 효율적으로 운용하고 있는 것으로 평가된다.

푸르덴셜생명 관계자에 의하면 "푸르덴셜생명은 우수한 설계사 조직인 라이프플래너를 통해 지급중심의 철학을 실천하고 있다"며 "고객에게 약속한 보험금을 지급할 수 있도록 안정적인 자산운용 전략을 수립해 높은 수준의 RBC비율을 유지할 수 있었다"고 밝혔다.

한편, 지난 7월 푸르덴셜생명은 자본적정성, 자산건전성, 수익성 항목에서 높은 평가를 받아 한국신용평가로부터 보험금지급능력평가에서 최고등급인 'AAA'를 획득한 바 있다.

0I087094891@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