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국 > 경기남부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 ‘벤처보육센터 ’ 6년 연속 최우수

  • 기사입력 : 2019년10월01일 13:49
  • 최종수정 : 2019년10월01일 13:49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수원=뉴스핌] 이지은 기자 =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이하 경과원)이 운영하는 경기벤처창업보육센터가 2019년 경기도 창업보육센터 운영평가에서 S등급을 받아 ‘최우수 창업보육기관’으로 선정되며 6년 연속 S등급을 받는 성과를 거뒀다고 1일 밝혔다. 이번 평가는 경기도가 도내 소재 50개 창업보육센터를 대상으로 한 것이다.

경제과학진흥원 벤처보육센터 전경 [사진=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

경기도는 매년 창업보육센터를 대상으로 인프라와 보육역량, 지원시스템 및 보육기업의 사업화 성과 등 보육센터에 대한 종합평가를 실시해 S, A, B, C 등 4개 등급으로 분류하고 그에 따른 운영지원금을 차등 지급하고 있다.

경과원은 수원시 광교테크노밸리 내 지난 1997년 경기벤처창업보육센터를 개소해 22년간 창업자들의 든든한 보금자리가 돼 주고 있으며, 현재 40개사가 입주해 있다.

경기벤처창업보육센터는 단계별 체계적인 보육을 통해 최근 3년간 매출 성장률 97%, 고용성장률 17.9% 달성 및 연평균 투자유치 금액 23억 등 창업활성화를 통한 도내 일자리 창출 및 지역경제발전에 기여 하고 있다.

지금까지 코스닥 등록 6개사를 포함해 총 8개사가 21억원을 기부했고, 성공기부금은 후배 보육기업의 사업지원금으로 재투자해 활용하고 있다.

입주기업은 △창업기업 전용사무실 △창업교육 △멘토링 △정책자금 융자 컨설팅 △투자유치 등의 지원을 비롯해 광교테크노밸리 내 최첨단 인프라와 경과원의 창업 성장단계별 기업 지원을 받을 수 있다.

이러한 체계적인 지원 속에 입주기업도 괄목할만한 성과를 내고 있다.

지난 2015년부터 보육센터에 입주 중인 소프트웨어 스타트업 ㈜실크로드소프트는 전 세계 데이터베이스 시장 점유율 1위인 오라클만이 보유한 ‘오라클 리두로그 직접 분석기술’을 자체개발해 보유하고 있다.

오라클용 데이터베이스 복제 제품 중 1위인 오라클 골든케이드와 비슷한 성능임에도 가격이 더 저렴하고 기술력을 인정받아 중국 화웨이 클라우드와 SK(주) 클라우드 제트 마켓플레이스에 제품이 등록됐다.

세계적 기업인 IBM, Microsoft, SAP마저도 이 기술을 현재까지 보유하지 못하고 있는 상황이라 ㈜실크로드소포트의 기술력과 향후 발전 가능성이 더욱 기대된다.

김기준 원장은 “경기벤처창업보육센터에 입주하면 경과원의 창업 예비단계부터 성장기까지 체계적인 단계별 맞춤형 창업 지원을 받을 수 있는 것이 큰 장점”이라며 “앞으로 보육센터를 통해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글로벌기업이 육성되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zeunby@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