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국 > 경기남부

고양시, ASF 확산 우려 ‘한강하구 평화이야기 행사’ 잠정 연기

  • 기사입력 : 2019년09월19일 16:53
  • 최종수정 : 2019년09월19일 16:53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고양=뉴스핌] 내종석 기자 =경기 고양시는 파주연천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ASF)이 발생함에 따라 축산농가의 보호 및 확산방지를 위해 한강하구 평화이야기 가을 여행주간’ 행사를 잠정 연기한다고 19일 밝혔다. 

시 관계자는 “9월 21, 22, 28, 29일 개최 예정이던 한강하구 평화이야기 가을 여행주간’ 행사를 아프리카돼지열병 사태가 마무리된 후로 연기할 예정"이라며 "관심을 가지고 지켜봐주신 모든 관계자 여러분께 양해를 구한다 말했다. 

고양시 슬로건.[사진=고양시청]

한강하구 평화이야기는 올해 문화체육관광부 주관 생태테마관광 10선에 선정돼 고양시 한강하구의 생태역사평화 콘텐츠를 활용해 지속가능한 생태관광 프로그램을 만들어 가는 사업이다. 

paju1234@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