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 문화 > 문화일반

[영화랭킹] '나쁜녀석들:더 무비', 개봉 7일째 300만 돌파

  • 기사입력 : 2019년09월18일 08:08
  • 최종수정 : 2019년09월18일 08:08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장주연 기자 = 영화 ‘나쁜녀석들:더 무비’가 개봉 7일 만에 300만 돌파에 성공했다.

[사진=CJ ENM]

18일 오전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나쁜녀석들:더 무비’는 전날 13만6572명의 관객을 모아 박스오피스 1위에 올랐다. 누적관객수는 301만5213명이다.

‘나쁜 녀석들:더 무비’는 사상 초유의 호송차량 탈주 사건 후, 사라진 범죄자들을 잡기 위해 뭉친 나쁜 녀석들의 활약을 담았다. 2014년 방송한 OCN 드라마 ‘나쁜 녀석들’의 세계관을 공유해 제작했다.

‘타짜:원 아이드 잭’은 5만7599명을 동원하며 2위를 유지했다. 누적관객수는 182만7229명이다.

‘타짜:원 아이드 잭’은 ‘타짜’(2006), ‘타짜-신의 손’(2014)을 잇는 ‘타짜’ 시리즈 세 번째 작품이다. 이번에도 허영만 화백의 동명 만화가 원작으로 인생을 바꿀 기회의 카드 ‘원 아이드 잭’을 받고 모인 타짜들이 목숨을 건 한판에 올인하는 이야기를 그렸다.

3위에는 ‘힘을 내요, 미스터 리’가 랭크됐다. ‘힘을 내요, 미스터 리’의 일 관객수는 4만5099명, 누적관객수는 96만7411명이다.

‘힘을 내요, 미스터 리’는 서로의 존재를 뒤늦게 알게 된 아이 같은 아빠 철수와 어른 같은 딸 샛별의 이야기다. 2003년 2월 18일 벌어진 대구 중앙로역 지하철 방화사건을 소재로 했다.

 

jjy333jjy@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