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최신뉴스 GAM 라씨로
KYD 디데이
GAM 일반

속보

더보기

[GAM]新 투자키워드 '웹드라마'① 미디어·게임 업계의 새로운 수익모델

기사입력 : 2023년12월11일 16:19

최종수정 : 2023년12월11일 16:19

'웹드라마+게임' 신형 수익모델 등장에 관심 급증
AI 발전 속 고속성장, 뉴미디어 플랫폼 '캐시카우'

이 기사는 11월 23일 오후 4시22분 '해외 주식 투자의 도우미' GAM(Global Asset Management)에 출고된 프리미엄 기사입니다. GAM에서 회원 가입을 하면 9000여 해외 종목의 프리미엄 기사를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스핌] 배상희 기자 = 11월 들어 중국증시에서 '웹드라마' 테마주가 누적 기준 16%의 상승폭을 기록하며 랠리를 이어가고 있어 주목된다. 

웹드라마는 뉴미디어를 통해 배포되는 15분 정도의 짧은 드라마 컨텐츠다. 이달 들어 웹드라마에 대한 관심이 폭발적으로 높아진 핵심 배경 중 하나는 중국 현지에서 폭발적인 인기를 끌고 있는 '망했다! 미녀에게 포위됐다(完蛋!我被美女包圍了, Love is all around)'라는 제목의 '웹드라마 게임'이 등장한 이후부터다. 

해당 게임은 실제 인물과의 가상연애를 테마로 한 게임으로 유저가 1인칭 시점의 남자 주인공이 돼서 6명의 미녀와 연애하는 경험을 체험하는 인터랙티브 게임이다.

'42위안이면 6명의 미녀와 6가지 상황의 연애를 경험할 수 있다'라는 타이틀을 내걸고 지난 10월 18일 정식 출시된 이후 하루 동안 6만5435명의 유저가 접속하고 '좋아요' 평점이 92.51%를 넘어서는 등의 놀라운 기록을 남기며 돌풍을 일으키고 있는 가운데, 단연 2023년 최고 인기 게임이라는 평가를 받고 있다. 

[사진 = 바이두] 중국 현지에서 폭발적인 인기를 끌고 있는 '망했다! 미녀에게 포위됐다(完蛋!我被美女包圍了)'라는 제목의 '웹드라마 게임'에 등장하는 6인의 여성 주인공.

시장은 인공지능(AI) 기술의 급속한 발전은 콘텐츠 제작의 기술적·비용적 문턱을 더욱 낮추면서 미디어와 게임 업계에 이러한 '웹드라마+게임'이라는 새로운 수익 모델 보급을 가속화하고, 이를 통해 적지 않은 투자의 기회를 불러올 것으로 기대한다. 

다수의 전문가들은 웹드라마 산업이 △낮은 제작비용 △빠른 손익분기점 주기 △짧은 산업체인 △빠른 산업 발전 속도 △충분한 현금유동성 △컨텐츠의 경량화 및 콘텐츠 배포의 대중화라는 강점을 바탕으로 빠르게 성장할 것으로 예상한다.

화타이 파인브릿지 인베스트먼트(華泰柏瑞基金 Huatai-PineBridge Investments)의 리무양(李沐陽) 매니저는 인공지능(AI) 기술 응용을 통해 게임 제작 효율이 높아지고 콘텐츠 제작 또한 수월해지면서 게임과 미디어 업계에서 '웹드라마+게임'이라는 새로운 형식의 모델이 더욱 빠르게 확대될 것으로 내다봤다.

하지만, 반론도 적지 않다. 업계 경쟁이 심화되는 가운데 기술적 요구사항이 크지 않은 웹드라마의 특성상 저품질의 콘텐츠가 우후죽순 쏟아져 나오기 쉽고, 이로 인해 드러난 장기적 성장성의 한계는 결국 투자리스크를 확대하는 결과로 이어질 수 있다는 지적이다. 

◆ '웹드라마 시장' 급성장...뉴미디어 플랫폼 '캐시카우'  

중국 웹드라마 산업 규모는 지난 2년간 빠른 성장세를 보여왔다. 

중국 통계 플랫폼 데이터윈(德塔文∙Datawin)이 공개한 '2023년 상반기 웹드라마 시장 보고서'에 따르면 올해 상반기 중국 온라인 상에서 방영된 웹드라마는 481편으로 2022년 한 해 동안 방영된 454편을 이미 넘어섰다. 매달 등록 신청 건수만 약 300편에 달하는 것으로 집계됐다. 2022년 한 해 국내 TV 드라마 수는 160부 미만인 것과 비교할 때 매우 높은 수치다. 

상하이증권(上海證券)에 따르면 현재 중국 웹드라마 시장 규모는 200억 위안 정도다. 이는 2022년 국내 박스오피스 시장의 66% 정도에 달하는 규모다.

현재 콘텐츠 서비스 이용 비용은 일일 6000만 위안, 2022년 12월 기준 웹드라마 이용자 규모는 10억1200만 명에 달한다. 2022년 10월 쇼트클립(짧은 동영상) 이용자 중 50.4%는 3분 이내의 짧은 웹드라마를 시청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웹드라마 산업의 고속성장세 속에 웹드라마를 배포하는 뉴미디어 플랫폼들의 수익 구조에 있어 웹드라마 사업은 핵심 캐시카우(현금창출원)로 떠올랐다. 

금주 공개된 콰이서우(快手 1024.HK)의 3분기 재무제표에 따르면 웹드라마 배포 전담 자회사 '싱망웹드라마(星芒短劇)'의 3분기 영업수익은 전분기 대비 10배 이상 폭증한 것으로 집계됐다. 위챗 미니 앱인 '샤오청쉬(小程序)의 경우 지난해 유료 웹드라마를 통해 거둔 수익이 3억 위안을 넘어섰다. 

<新 투자키워드 '웹드라마'② 테마주 지속강세 '회의론' 나오는 이유>로 이어짐.

pxx17@newspim.com

[뉴스핌 베스트 기사]

사진
'문자 논란'에도 '어대한' 기류…국힘 지지층 63.4% 한동훈 지지 [서울=뉴스핌] 신정인 기자 = 국민의힘 차기 당권주자 여론조사 결과 한동훈 전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이 38.2%로 1위에 올랐다. 국민의힘 지지층으로 한정지으면 63.4%까지 오르는 등 '어대한(어차피 대표는 한동훈)' 기류를 이어가고 있다. 여론조사 전문기관 미디어리서치가 뉴스통신사 뉴스핌의 의뢰로 지난 8~9일 전국 만 18세 이상 남녀 1000명을 대상으로 국민의힘 차기 당대표 적합도를 물은 결과 한 전 위원장은 38.2%를 기록했다. 이는 직전 조사 대비 2.4%포인트(p) 오른 수치다. 원희룡 전 장관은 10.1%→11.7%로 2위에 올랐다. 뒤이어 나경원 의원(11.0%→8.9%), 윤상현 의원(6.7%→7.2%) 순이다. 없음은 24.9%→28.7%, 잘모름은 3.3%→5.5%다. 연령대별로 보면 한 전 위원장이 만18세~29세(34.7%), 30대(28.3%), 40대(37.6%), 50대(32.7%), 60대(47.7%), 70대 이상(48.8%) 등 전 전 연령대에서 가장 높았다. 지역별로 살펴보면 서울(34.9%), 경기/인천(40.3%), 대전/충청/세종(38.9%), 강원/제주(39.7%), 부산/울산/경남(39.9%), 대구/경북(45.8%), 광주/전남/전북(26.0%) 등 모든 지역에서 한 전 위원장이 우세하다. 국민의힘 지지층으로 범위를 좁히면 한 전 위원장의 지지율은 63.4%까지 올랐다. 뒤이어 원 전 장관 15.5%, 나 의원 10.7%, 윤 의원 2.2% 순이다. 김대은 미디어리서치 대표는 "윤 대통령의 부인 김건희 여사가 지난 1월 한 전 위원장에게 보낸 사과 문자에 대해 한 전 위원장이 문자를 '읽씹(읽고 씹음)'했다는 논란이 일자 원 전 장관과 나 의원 등이 일제히 이 문제를 계기로 총공세에 나섰다"며 "한 전 위원장의 지지율은 지난 조사 대비 국민의힘 지지층에서는 소폭 하락했으나 전체 국민 여론조사에서는 소폭 상승해 '어대한'지형이 계속 이어져가고 있다"고 분석했다. 이번 조사는 무선 RDD 활용 ARS를 통해 진행됐다. 신뢰 수준은 95%, 표본 오차는 ±3.1%p, 응답률은 3.0%다. 자세한 조사 개요 및 내용은 미디어리서치 홈페이지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를 참조하면 된다. allpass@newspim.com 2024-07-11 06:00
사진
나토 공동성명 "北, 대러 무기 수출 규탄...양국 관계 심화 큰 우려" [서울=뉴스핌] 최원진 기자= 북대서양조약기구(NATO·나토) 회원국과 정상회의에 참석한 비회원국 정상들이 10일(현지시간) 공동성명에서 북한과 러시아 군사 협력 강화에 큰 우려를 표명했다. 나토 창설 75주년을 기념해 전날부터 미국 워싱턴DC에서 회의 중인 나토 정상들과 초청된 비회원국 정상들은 이날 채택한 공동성명 '워싱턴 선언문'에서 "우리는 유엔 안전보장이사회(안보리)의 여러 결의를 위반하는 북한의 (대러) 포탄과 탄도미사일 수출을 강력히 규탄한다"며 "북한과 러시아 간의 관계가 깊어지고 있는 것을 심히 우려하며 지켜보고 있다"고 밝혔다. 10일(현지시간) 미국 워싱턴DC에서 열린 정상회의에서 단체 기념촬영 하는 북대서양조약기구(NATO·나토) 정상들. [사진=로이터 뉴스핌] 또한 이들은 북한과 이란이 탄약과 무인기(UAV) 등 직접적인 군사적 지원을 통해 우크라이나에 대한 러시아의 침략 전쟁을 부추기고 있다면서 "이는 유럽·대서양 안보에 심각한 영향을 끼치고 전 세계 비확산 체제를 약화한다"고 지적했다. 나토 회의 참석 정상들은 중국을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략 전쟁 지속을 가능케 하는 결정적인 조력자(decisive enabler)로 지목, 중국에 러시아가 방위산업에 쓸 수 있는 무기 부품, 장비, 원자재 등 이중용도 물품을 포함한 모든 물질·정치적 지원을 중단할 것을 촉구했다. 아울러 중국은 "유럽·대서양 안보에 지속적으로 구조적 도전(systemic challenge)이 되고 있다"며 중국에 사이버 공간과 우주 역량 개발과 활동 면에서 책임 있는 행동을 촉구했다. 1949년 대러 견제 서방 안보협의체로 출범한 나토는 2021년 정상회의 공동성명에서 중국을 새로운 구조적 도전으로 규정한 바 있다.  특히 중국은 핵탄두 등 핵무기를 빠르게 증대하고 있다며 핵무기 위험 감축을 위한 대화에 참여하고 투명하게 관련 정보를 공개해 줄 것을 촉구했다. 아울러 공동성명에는 나토 회원국 정상들이 오는 11일 한국, 일본, 호주, 뉴질랜드 등 아시아·태평양 파트너 4개국(AP4), 유럽연합(EU) 정상들과 "공통의 안보 도전과 협력 분야"를 논의한다면서 "인도·태평양 지역에서 진행되는 일들은 유럽·대서양 안보에 직접적으로 영향을 끼치기에 인태 지역은 나토에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나토 정상회의 공동성명에는 '우크라이나에 대한 장기 안보 지원 약속'이란 부제의 별도 성명이 담겼다. 나토는 "우크라이나는 장기적인 지원이 필요하다"면서 "우크라이나가 오늘날 러시아의 침략을 물리치고 미래에 이를 억제할 수 있는 군을 지원하기 위해 내년 안에 최소 400억 유로(약 60조 원)의 자금을 지원하겠다"고 선언했다. 또 우크라이나가 원한 나토 가입과 관련해 "우크라이나의 미래는 나토"라며 우크라이나가 지난 빌뉴스 정상회의 이래 나토 가입 조건 충족을 위한 진전을 이뤘고 "우리는 계속해서 우크라이나의 완전한 통합이란 불가역적인 길을 지지할 것"이라고 밝혔다. wonjc6@newspim.com 2024-07-11 09:08
안다쇼핑
Top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