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최신뉴스 GAM 라씨로
사회 사건·사고

속보

더보기

[종합] 경찰 치안정감 5명 승진…윤희근 경비국장·김광호 울산청장

기사입력 : 2022년05월24일 10:43

최종수정 : 2022년05월24일 10:53

치안정감 7명중 5명 교체…차기 경찰청장 후보군 물갈이

[서울=뉴스핌] 한태희 기자 = 정부는 24일 윤희근 경찰청 경비국장과 김광호 울산경찰청장을 각각 치안감에서 치안정감으로 승진하는 인사를 단행했다.

정부는 또 우철문 경찰청 국가수사본부 수사기획조정관과 송정애 경찰청 경무인사기획관, 박지영 전남경찰청장도 각각 치안감에서 치안정감으로 승진하는 인사를 냈다.

치안정감은 치안총감(경찰청장) 아래 계급으로 경찰 조직 내 7명 뿐인 고위 인사다. 경찰청 차장과 경찰청 국가수사본부장, 서울경찰청장, 부산경찰청장, 경기남부경찰청장, 인천경찰청장, 경찰대학장 등이 치안정감이다.

[서울=뉴스핌] 한태희 기자 = 정부는 24일 경찰 치안감 5명을 치안정감으로 승진하는 인사를 단행했다. 사진 왼쪽 부터 우철문 경찰청 수사기획조정관, 윤희근 경찰청 경비국장, 송정애 경찰청 경무인사기획관, 김광호 울산경찰청장, 박지영 전남경찰청장 [사진=경찰청] 2022.05.24 ace@newspim.com

윤희근 경찰청 경비국장은 충북 청주 출신으로 경찰대 7기로 경찰에 입문했다. 충북경찰청 정보과장, 충북 제천경찰서장, 경찰청 경무담당관, 서울 수서경찰처장, 서울경찰청 정보1과장, 청주흥덕경찰서장, 서울경찰청 정보2과장, 충북경찰청 1부장 등을 거쳐 경찰청 자치경찰협력정책관을 맡았다. 윤 국장은 지난해 12월 치안감으로 승진해 경비국장을 맡고 있다.

김광호 울산경찰청장은 경남 울진 출신으로 서울대 사회복지학과를 졸업한 후 1991년 제35회 행정고시를 공직에 입문했다. 2004년 경정 특채에 지원해 경찰공무원으로 전직했다. 경찰청 정보1과장과 서울 광진경찰서장, 경찰청 복지정책담당관을 지낸 후 경무관으로 승진했다. 이후 부산 해운대경찰서장 등을 거쳐 2020년 8월 경찰청 대변인을 맡았다. 2021년 7월 치안감으로 승진해 경찰청 사이버수사국장을 역임한 후 지난해 12월 울산경찰청장으로 자리를 옮겼다.

우철문 수사기획조정관은 경북 김천 출신으로 경찰대 7기로 경찰에 입문했다. 서울지방경찰청 기획예산계장과 경찰청 인사과장, 경찰청 생활질서과장, 서울 서초경찰서장, 경찰청 범죄예방정책과장을 거친 후 2018년 경무관으로 승진했다. 이후 제주경찰청 차장을 거쳐 경찰청 자치경찰정책관을 역임하며 경찰개혁 핵심 축 중의 하나인 자치경찰제를 설계했다. 지난해 7월 치안감으로 승진해 현재 경찰청 수사기획조정관을 맡고 있다.

송정애 경무인사기획관은 전북 정읍 출신으로 고등학교 졸업 후 순경으로 1981년 공직에 발을 들여놓았다. 2012년 총경 승진 후 충남 당진서장, 충남경찰청 홍보담당관, 대전중부서장, 대전경찰청 생활안전과장, 대전대덕서장, 대전경찰청 경무과장 등을 역임했다. 2018년 경문관으로 승진한 후 2019년 대전경찰청 제1부장, 충남경찰청 제2부장 등을 역임했다. 2020년 8월 치안감으로 승진했고 2021년 대전경찰청장을 역임했다. 지난해 12월부터 경차청 경무인시기확관을 맡고 있다.

박지영 전남청장은 전남 해남 출신으로 1993년 간부 후보 41기로 경찰에 입문했다. 전남 담양서장, 경기 용인동부경찰서장, 서울 양천경찰서장, 경찰청 감찰담당관, 전남경찰청 제2부장, 전북경찰청 제1부장, 경찰청 정보화장비정책관, 제46대 중앙경찰학교 학교장을 역임했다. 지난해 12월부터 전남경찰청장을 맡고 있다.

이번 치안정감 인사는 김창룡 경찰청장 임기 종료(7월)를 앞두고 나와 주목을 받는다. 치안정감 7명 중 5명을 대거 교체했기 때문이다. 치안정감은 차기 경찰청장 후보군이다. 이에 경찰 안팎에서는 윤석열 대통령이 현 치안정감 중에서 차기 경찰청장으로 낙점할 인물이 마땅치 않자 치안정감을 대거 교체한 게 아니냐는 뒷얘기도 나온다.

경찰 관계자는 "대통령 당선 후부터 차기 경찰청장 하마평이 무성하다"며 "치안정감을 여럿 교체하는 것은 현 치안정감 중에서 적임자가 없다고 본 것 아니냐"고 귀띔했다.

 

ace@newspim.com

[뉴스핌 베스트 기사]

사진
[단독] 가상거래소 코인 90% 거래 금지? 금융위 '증권형코인' 규제 추진 [서울=뉴스핌] 홍보영 기자 = 금융위원회가 코인을 증권형과 비증권형으로 나눠, 이중 증권형 코인(STO)을 자본시장법으로 규제하는 방안을 추진한다. 이럴 경우 증권형 코인을 기존 가상자산거래소에서 취급할 수 없게 돼 가상자산거래소들이 존폐 위기에 처할 수 있다는 우려가 나온다. 27일 금융당국과 정치권에 따르면 금융위 자본시장과는 코인의 증권성 여부를 검증할 수 있는 가이드라인을 마련중이다. 윤석열 대통령의 국정과제이기도 한 만큼, 금융당국에서 증권형 코인에 대한 규율방안 마련에 속도를 내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윤 정부는 국정과제로 가상자산을 '증권형'과 '비증권형'으로 나눠 규제 체계를 마련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2022-06-28 06:00
사진
삼성전자 3나노 공정 '카운트다운'...곧 수율·고객사 발표할 듯 [서울=뉴스핌] 이지민 기자 = 삼성전자가 빠르면 이번 주 내로 차세대 게이트올어라운드(GAA) 기반 3나노미터(㎚=10억분의 1m, 이하 3나노) 공정 양산을 공식 발표할 것으로 보인다. 업계에선 삼성전자가 80~90% 이상의 높은 수율과 고객사를 확보해야 3나노 전쟁의 승자가 될 수 있을 것으로 보고 있다. 2022-06-28 09:21
Top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