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최신뉴스 GAM 라씨로
산업 자동차

속보

더보기

벤츠, 1회 충전 1000km 가는 '비전 EQXX' 콘셉트카 공개

기사입력 : 2022년01월04일 14:40

최종수정 : 2022년01월04일 14:40

벤츠 역사상 '가장 효율적인 차'로 꼽혀

[서울=뉴스핌] 조정한 기자 = 메르세데스벤츠가 3일(현지시간) 메르세데스 미국 미디어 사이트를 통해 순수 전기 콘셉트카 '비전 EQXX'를 공개했다.

비전 EQXX는 주행 거리와 에너지 효율성을 목표로 개발했다. 연구개발센터 최고 연구원들과 메르세데스AMG 하이 퍼포먼스 파워트레인스 F1 엔지니어, 그리고 파트너사 및 스타트업 인재가 개발에 참여했다.

[사진=벤츠]

최신 기술과 아이디어가 담긴 비전 EQXX는 초고효율 전기 구동 시스템, 경량 엔지니어링, 지속가능한 소재, 진보된 소프트웨어 시스템 등 혁신·지능적인 기술들이 대거 적용됐다. 벤츠 역사상 '가장 효율적인 차'로 꼽히는 비전 EQXX는 1회 충전시 1000km 이상 주행이 가능하며, 킬로와트시(kWh)당 9.6km 이상의 에너지 효율을 낸다.

벤츠에 따르면 배터리에서 나오는 에너지 95%는 순수하게 바퀴로 전달된다. 가장 효율적인 내연기관 구동 시스템의 30% 와 비교해 월등히 높은 수치다. 최대 출력은 150킬로와트(kW)에 달한다.

차체 선은 물결처럼 부드럽게 이어지며, 향상된 디지털 모델링 기법을 활용해 EQS보다 낮은 0.17Cd의 공기저항계수를 달성했다. 지붕에는 태양전지 117개를 장착해 추가로 에너지를 공급한다. 유럽 최대 태양 에너지 연구기관 프라운호퍼와 협업해 만든 이 태양전지는 주행거리를 25km 늘려줄 뿐만 아니라 각종 전자기기에 전력을 보낸다.

실내는 지속가능한 경량소재로 마감했다. 도어 손잡이는 암실크 바이오스틸 섬유로 만들었고, 버섯으로 만든 비건 가죽 마일로TM과 선인장으로 만든 데저트텍스가 시트에 쓰였다.

47.5인치 디스플레이는 8K(7680×660 픽셀) 해상도를 뽐내고 운전자에게 차의 각종 기능을 직관적으로 전달한다. 음성 지원은 소난틱 음성 합성 전문가들과 협업해 완성도를 높였다.

[사진=벤츠]

올라 칼레니우스 다임러 AG 및 메르세데스벤츠 AG 이사회 회장은 "비전 EQXX는 메르세데스벤츠 전기차의 미래를 상징한다"면서 "'모두가 선망하는 전기차'를 선보이겠다는 메르세데스벤츠의 방향성을 보여준다"고 말했다.

giveit90@newspim.com

[뉴스핌 베스트 기사]

사진
尹대통령 지지율 45.3% 취임 후 또 최저치...이유는 [서울=뉴스핌] 송기욱 기자 = 윤석열 대통령의 국정수행 지지율이 45.3%로 2주 연속 하락하며 취임 후 최저치를 나타냈다.   여론조사 전문기관 알앤써치가 종합뉴스통신 뉴스핌 의뢰로 지난 25~28일 전국 만 18세 이상 성인 1037명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윤 대통령의 지지율은 45.3%로 집계됐다. 이는 지난 조사 대비 2.3%p 하락한 수치다. 2022-06-29 06:00
사진
조유나양 부모 실종전 '99% 폭락 루나코인' 검색했다 [완도=뉴스핌] 전경훈 기자 = '제주 한 달 살기 체험'을 신청한 뒤 전남 완도에서 실종된 조유나(10) 양의 부모가 실종전 1주일 만에 99% 폭락한 루나 코인을 검색한 사실이 경찰 수사에서 확인됐다. 29일 광주 남부경찰서 등에 따르면 압수영장을 집행해 지난달 조양 부모의 포털사이트 활동 이력을 분석한 결과 루나 코인과 수면제·극단적인 선택을 암시하는 인터넷 검색을 한 내역도 파악됐다. 루나 코인 등을 검색한 시기는 조 양 일가족이 실종된 지난달 30일까지인 것으로 알려졌다. 2022-06-29 12:29
Top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