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최신뉴스 GAM 라씨로

뉴스핌

'2연속 이글' 호블란, '히어로 월드 챌린지' 역전 우승

기사입력 : 2021년12월06일 07:38

최종수정 : 2021년12월06일 07:39

[서울=뉴스핌] 김용석 기자 = 호블란이 이벤트 대회 히어로 월드 챌린지에서 역전 우승을 차지했댜.

우승 후 대회 주최자인 타이거 우즈와 함께 포즈를 취한 빅토르 호블란(오른쪽). [사진= PGA]

빅토르 호블란(24·노르웨이)은 6일 바하마 뉴프로비던스의 올버니 골프클럽에서 열린 히어로 월드 챌린지 4라운드에서 이글2개와 버디5개, 보기3개로 6언더파 66타를 쳤다.

최종 합계 18언더파 270타를 기록한 호블란은 스코티 셰플러(미국·17언더파)를 1타 차로 제치고 우승했다. 이 대회에서 처음 우승한 호블란은 상금 100만 달러(약 11억9000만원)를 받았다. 지난 11월8일 PGA투어 월드와이드 테크놀로지 챔피언십에서 통산3승을 써낸 호블란은 2연속 이글에 힘입어 대역전승을 이뤘다.

이날 전반전에서 3연속 버디로 상승세를 보였다. 파5 6번, 파4 7번, 파5 9번홀에서 1타씩을 줄인 호블란은 후반들어 11번(파5)과 12번에서 버디와 보기를 맞바꿨다. 이후 호블란은 2연속 이글로 순위를 대폭 끌어올렸다. 파4 14번홀(파4)에서 벙커샷 이글에 성공한 뒤 다시 15번(파5)홀(파5)에서 5m 거리에서 이글을 낚았다. 16번(파4)홀에서 버디를 한 그는 17(파3)과 18번(파4)홀에선 보기를 했지만 1타차 우승을 거머쥐었다.

셰플러 역시 전반 이글1개와 버디3개로 순항했다. 후반 들어 셰플러는 2연속 버디(11번, 12번홀)에 이어 14번홀에서부터 17번홀까지 4연속 버디를 몰아쳤다. 하지만 막판 18번홀에서 파에 그쳐 준우승에 머물렀다.

호블란은 우승후 대회 주최자인 '골프 황제' 타이거 우즈(미국)에게 우승 트로피를 받았다.

15언더파 공동3위엔 패트릭 리드와 샘 번스, 공동5위(14언더파)엔 '세계2위' 콜린 모리카와와 저스틴 토마스가 자리했다. 브룩스 켑카(미국)는 저스틴 로즈와 함께 11언더파 공동9위, 브라이슨 디섐보(미국)는 8언더파 공동14위, 웹 심슨은 17위(7언더파), 로리 매킬로이는 18위(8언더파)로 대회를 마무리했다.

 

fineview@newspim.com

[뉴스핌 베스트 기사]

사진
北, 하루만에 발열자 39만명...김정은 "인민군 투입하라" [서울=뉴스핌] 송기욱 기자 =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전날 비상협의회를 소집하고 "국가가 조달하는 의약품들이 약국을 통해 주민들에게 제 때 전달되지 못하고 있다"며 내각과 보건부문의 무책임한 사업 태도를 강하게 비판했다. 북한 관영매체 조선중앙통신은 16일 "조선로동당 중앙위원회 정치국은 15일 또다시 비상협의회를 소집하고 방역대책토의사업을 진행했다"며 "김정은 원수님께서 협의회를 지도하셨다"고 보도했다. 2022-05-16 07:11
사진
방한 바이든, 정의선 만남에…현대차 美 전기차 공장 발표 '관심' [서울=뉴스핌] 정승원 박준형 기자 = 현대자동차의 미국 내 전기차 전용 공장 설립이 임박했다.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이 이번 주 방한 기간 중 정의선 현대자동차그룹 회장과 만날 것이란 관측이 제기되면서 미국 전기차 공장 설립 관련 구체적 내용이 발표될지 관심이 모아진다. 16일 외신 보도 및 자동차 업계에 따르면 현대차는 미국에 전기차 전용 공장 설립을 추진하고 있다. 현대차그룹이 미국에 전기차 전용 공장을 짓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앞서 ABC뉴스 등 외신은 현지 소식통을 인용해 현대차가 바이든 대통령의 한국 방문에 맞춰 미국 조지아주 서배너 인근에 70억달러(약 9조335억원) 규모의 전기차 공장 설립 계획을 발표할 예정이라고 보도했다. 로이터통신도 주정부 관계자를 인용해 현대차그룹이 조지아주에 전기차 공장을 새로 짓기 위해 주당국과 2022-05-16 05:00
Top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