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치 > 청와대·총리실·감사원

문대통령 "광주형 일자리 '캐스퍼' 출시 축하...저도 한 대 예약"

광주글로벌모터스 양산 1호차 생산 기념행사에 축사 보내
"간접고용까지 포함해 1만2000개 일자리 생겨난다"

  • 기사입력 : 2021년09월15일 10:43
  • 최종수정 : 2021년09월15일 10:43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이영섭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은 15일 광주형 일자리 첫 번째 차량 캐스퍼 출시와 관련, "저도 한 대를 예약했다. '광주형 일자리'에 대한 애정까지 더해져 국민들의 큰 관심을 불러왔다고 생각한다"고 축하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광주글로벌모터스(GGM) 조립공장에서 열린 광주글로벌모터스 양산 1호차 생산 기념행사에 보낸 축사를 통해 "광주형 일자리 '광주 글로벌 모터스'의 첫 번째 차, '캐스퍼'가 출시됐다. 2019년 1월 사회적 대타협부터 오늘 신차 출시까지 한마음으로 이뤄낸 일이다. 진심으로 축하한다"며 이같이 말했다. 

문 대통령의 축사는 임서정 일자리수석이 행사에 참석해 대독했다. 

[사진= 현대차]

문 대통령은 " '캐스퍼'는 광주 시민과 노사, 이용섭 시장님을 비롯한 지자체 관계자들이 함께 힘을 모아 만든 자동차"라며 "힘차게 상생의 첫걸음을 내디디며 광주가 포용과 나눔의 도시임을 다시 한번 보여주었다. 이제 고용 창출 효과도 본격화될 것이다. 간접고용까지 포함해 모두 1만2000개의 일자리가 생겨난다. 청년들에게는 희망이 되고, 지역경제에는 활력을 불어넣을 것"이라고 효과를 기대했다. 
 
문 대통령은 "'상생형 지역 일자리' 협약이 전국 여덟 개 지역으로 퍼져나가 총 51조 원의 투자와 13만 개 일자리를 만들고 있다"며 "지역 주도의 맞춤형 발전은 '지역균형 뉴딜'로 이어졌고, 노동자와 기업의 동반성장 노력은 '휴먼 뉴딜'로 이어졌다. 정부는 '상생형 지역 일자리'가 더욱 폭넓게 확산되도록 지원할 것이다. 지자체들의 새로운 상생 모델 발굴도 돕겠다"고 적극 지원을 약속했다. 

[서울=뉴스핌] 이영섭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광주형 일자리에서 첫 생산되는 SUV 캐스퍼를 온라인 구매하고 있다. [사진=청와대]2021.09.14 nevermind@newspim.com

이어 "'광주형 일자리'는 국가균형발전 시대를 열고 사람 중심 경제로 나아가는 길에 앞장서고 있다"며 "국민과 함께 '광주형 일자리' 1호 신차, '캐스퍼'의 힘찬 질주를 응원한다"고 덧붙였다. 

nevermind@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