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 > 문화일반

가수 송가인·아이즈원 장원영 코로나 확진…가요계 긴장

  • 기사입력 : 2021년08월30일 09:59
  • 최종수정 : 2021년08월30일 09:59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양진영 기자 = 가수 송가인, 아이즈원 출신 장원영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았다.

송가인 소속사 포켓돌스튜디오는 "송가인이 전날 몸이 좋지 않아 병원을 찾아 진행한 코로나19 검사에서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29일 밝혔다.

[서울=뉴스핌] 양진영 기자 = 가수 송가인과 아이즈원 출신 장원영 [사진=뉴스핌DB] 2021.08.30 jyyang@newspim.com

이들은 "송가인은 이날 오후 격리 시설로 이동해 필요한 조처를 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앞서 이날 걸그룹 아이즈원 출신 장원영도 코로나 양성 판정을 받았다.

소속사 스타쉽엔터테인먼트는 장원영과 안유진이 코로나19 검사 소식을 전했으며 장원영은 양성, 안유진은 음성으로 확인됐다고 알렸다. 두 사람은 코로나19 확진된 스태프와 동선이 겹쳐 검사를 진행했으며 이같은 결과가 나왔다.

스타쉽은 "현재 장원영은 방역 당국의 지침에 따른 필요한 조처를 하고 있다"며 "안유진은 선제 대응 차원에서 예정된 모든 스케줄을 중단하고 자가격리에 들어갈 예정"이라고 입장을 밝혔다.

한편 30일 발표된 전날 코로나19 확진자는1487명으로 55일째 네 자릿수를 기록 중이다. 좀처럼 잡히지 않는 4차 확산세에 서울시와 수도권은 오는 9월 5일까지 4단계 거리두기 시한을 연장했다.

jyyang@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