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국 > 제주

제주 중학생 살인 피의자 신상 공개

  • 기사입력 : 2021년07월26일 14:47
  • 최종수정 : 2021년07월26일 14:47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제주=뉴스핌] 문미선 기자 = 제주시 주택가에서 발생한 중학생 살인 피의자 2명의 신상정보가 공개됐다.

제주경찰청은 26일 오전 11시 신상공개위원회를 열어 '중학생 살인사건' 피의자들의 신상공개를 결정하고 살인 피의자 백광석(48)과 김시남(46)에 대한 얼굴과 신상정보를 공개했다.

김시남(좌), 백광석(우)[사진=제주경찰청] 2021.07.26 mmspress@newspim.com

신상공개위원회는 피의자들의 계획적인 범행임이 확인되었고 성인 2명이 중학생인 피해자를 잔혹하게 살해하였으며, 국민의 알 권리 존중 및 재범방지와 공공의 이익에 부합하는 등 신상공개의 모든 요건을 충족했다며 공개결정 취지를 설명했다.

신상이 공개된 주범 백광석과 공범 김시남은 지난 18일 오전 옛 동거녀의 집에 침입해 그녀의 중학생 아들 A군을 목졸라 살해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은 아들이 숨져 있는 것을 발견한 A군 어머니의 신고로 수사에 착수해 폐쇄회로(CCTV) 등을 통해 이들 2명을 특정하고 공범 김씨를 사건 신고 3시간 만에 제주시내에서 긴급 체포했다.

이어 도주 중이던 백씨를 사건 발생 다음날인 19일 오후 7시 30분경 제주시 한 숙박업소에서 붙잡았다

경찰은 이번 사건을 27일 검찰에 송치할 예정이다.

mmspress@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