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치 > 국회·정당

[SNS 톡톡] 김용태 "文정부, 에너지조차 갈라치기…여름철 전력수급 답 내놔야"

"전문가, 올여름 전력 수요 역대 최고치 넘어선다"
"원자력 에너지도 함께 활용할 계획 세워야"

  • 기사입력 : 2021년06월29일 16:54
  • 최종수정 : 2021년06월29일 16:54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김태훈 기자 = 김용태 국민의힘 청년최고위원이 29일 최근 정부가 내놓은 하반기 경제정책방향과 관련해 "착한 에너지, 나쁜 에너지가 따로 있는 것도 아닌데, 정부가 에너지 문제조차 프레임을 씌워 갈라치기 하고 있다"고 비판했다.

김 최고위원은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어제 정부가 하반기 경제정택방향을 내놨다"며 "탄소중립과 RE100 등 재생에너지 확대를 이야기했다. 저도 동의한다"고 말했다.

[사진=김용태 최고위원 페이스북 캡쳐]

김 최고위원은 "하지만 보고서에 원전에 대한 이야기는 없었다. 현실적으로 어떻게 탄소중립을 추진하겠다는 것인지 잘 모르겠다"라며 "정부는 에너지 문제 조차 프레임을 씌워 갈라치기 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그는 이어 "당장 올여름 전력수급에 문제 없는가"라며 "전문가들은 올여름 수출 증가와 무더위로 전력수요가 역대 최고치를 넘어설 것이라고 여러차례 강조하고 있다"고 꼬집었다.

김 최고위원은 "정부는 무더운 여름 에어컨 사용을 줄이자는 켐페인을 벌인 것인가. 아니면 탄소중립을 이야기하면서 석탄이나 LNG발전을 추가로 가동할 것인가"라며 "정부의 갈라치기 프레임에 정작 고통받는건 국민"이라고 일갈했다.

그러면서 "탈원전 선언으로 선을 그을 것이 아니라 정부는 원자력 에너지도 적극적으로 함께 활용할 계획을 세워야 한다"라며 "종합적이고 긴밀한 계획으로 어떻게 탄소중립과 올여름 전력수급을 해결할 것인지 현실적인 답을 내놔야 할 것이다. 야당의 목소리에 귀를 기울여 달라"고 호소했다.

taehun02@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