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글로벌 > 특파원

[종합]美 플로리다 아파트 붕괴 사고로 '99명 행불·1명 사망'

  • 기사입력 : 2021년06월25일 04:29
  • 최종수정 : 2021년06월25일 05:30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뉴욕=뉴스핌]김근철 특파원=미국 플로리다주 서프사이드에서 24일(현지시간) 새벽 발생한 고층 아파트 붕괴 현장에서 구조 작업이 진행되고 있는 가운데 1명이 사망하고, 99명의 소재가 여전히 불분명한 것으로 전해졌다. 

워싱턴포스트(WP)와 CNN 방송 등에 따르면 찰스 버켓 서프사이드 시장과 현지 경찰·소방 책임자 들은 이날 사고 현장 기자회견에서 이번 사고로 현재 1명의 사명자를 포함, 10여명의 사상자가 발생했다고 밝혔다. 초기 구조 활동을 통해 아파트 주민 35명은 현장에서 구조됐다. 

WP에 따르면 현지 경찰은 이날 오후 현재 거주민 99명의 소재가 아직 확인되지 않고 있다고 밝혔다. 다만 이들이 모두 붕괴 현장에 매몰됐거나 인명 피해를 입었는지는 파악되지 않는다고 밝혔다.  

론 드산티스 플로리다 주지사는 이와 관련 "건물 붕괴 현장에서 수색작업이 계속되고 있으며, 우리는 좋지 않은 소식을 맞이하게 될 것 같다"며 추가 인명 피해 가능성을 시사했다. 

한편 찰스 버켓 서프사이드 시장은 사고가 발생한 아파트 건물의 나머지 부분도 붕괴할 가능성이 높다고 우려했다. 

사고 현장에는 서프사이드와 인근 지역 소방대가 총출동해 구조 작업을 진행중이다. 이날 붕괴된 아파트는 플로리다 해변에 위치한 12층의 현대식 건물로 1981년에 지어졌으며 붕괴 원인은 아직 밝혀지지 않았다. 

붕괴 사고 발생한 미국 플로리다주 서프사이드의 아파트. [사진=로이터 뉴스핌]

kckim100@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