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증권·금융 > 주식

진원생명과학, mRNA 기반 신속 백신 제작 플랫폼 개발 국책과제 선정

  • 기사입력 : 2021년06월17일 14:26
  • 최종수정 : 2021년06월17일 14:26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정경환 기자 = 진원생명과학은 mRNA 기반 신속 백신 제작 플랫폼을 구축하고 백신 선도물질 발굴 및 유효성을 평가하는 연구가 보건복지부 백신실용화기술개발사업단의 미래 대응, 미해결 신변종 감염병 백신 플랫폼 개발 분야 지원 과제로 선정됐다고 17일 밝혔다.

해당과제명은 'mRNA 기반 신속 백신 제작 플랫폼을 활용한 지카바이러스백신 선도물질 발굴 및 유효성 평가'다. 주관기관은 진원생명과학, 세부기관은 KIST 방은경 박사 연구팀, 공동연구기관은 가톨릭대 남재환 교수 연구팀이다. 정부는 19개월간 7억 9200만 원의 연구비를 지원한다.

[로고=진원생명과학]

진원생명과학은 항원발현효율과 안정성이 개선된 mRNA 제작 플랫폼 기술과 자회사인 VGXI사를 통해 mRNA 백신 원액 생산 cGMP 공정을 보유하고 있고, 방은경 박사 연구팀은 자체 개발 LNP 조성 후보물질과 제형화 공정을 보유하고 있다. 남재환 교수 연구팀은 mRNA 백신 이용 비임상 독성 및 유효성 평가 연구 경험이 있다.

박영근 진원생명과학 대표는 "질병관리청으로부터 기술이전을 받은 지카 백신 항원을 이 과제에 적용해 지카 mRNA 백신 선도물질 발굴 및 유효성 평가를 수행함으로써 생산 효율성과 안정성이 증진된 mRNA 백신 원액생산공정 및 품질평가법을 개발하고, 원부자재의 국산화 가능여부를 확인하며, 초기 임상연구용 mRNA백신을 생산할 수 있는 LNP 제형공정 스케일 업을 목표로 하고 있다"고 말했다.

박 대표는 이어 "미래 신종 감염병 백신 주권을 확보하고 국내 글로벌 백신 허브 구축의 중심기술로 mRNA 백신이 평가받는 시기에 국내 mRNA 백신 핵심 기술을 보유한 KIST, 가톨릭의대 연구팀들과 함께 이번 과제에 선정돼 매우 뜻깊게 생각한다"며 "과제를 성공적으로 수행해 국내 LNP 제형 기술을 접목한 국산 mRNA 기반 신속 백신 제작 플랫폼을 구축하겠다"고 했다.

hoan@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