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증권·금융 > 증권

한화투자, 4년째 이어진 '특성화고 금융멘토링'..."진로탐색에 도움"

권희백 대표이사도 멘토링 직접 참여

  • 기사입력 : 2021년06월17일 09:07
  • 최종수정 : 2021년06월17일 09:07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임성봉 기자 = 한화투자증권은 'Together Plus 특성화고 금융 멘토링'을 실시한다고 17일 밝혔다.

Together Plus는 올해 4년째 진행하는 한화투자증권의 대표 사회공헌 활동으로 금융권 취업을 준비하는 특성화고 학생들에게 맞춰 '금융 멘토링'을 지원하는 활동이다.

지난 15일 권희백 한화투자증권 대표이사가 특성화고 학생들에게 줌(zoom)을 통해 금융멘토링 강의를 하고 있다. [사진=한화투자증권]

금융 멘토링은 경제·금융 교육을 통해 특성화고 학생들이 경제적으로 자립할 수 있는 능력을 배양하고 사회에 진출할 수 있도록 지원하기 위해 마련됐다.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상황을 반영해 학생들을 본사에 초청하는 대신 학교나 자택에서 지난 15일 인터넷 화상회의 앱 '줌(ZOOM)'을 이용해 진행했다.

한화투자증권은 오는 7월까지 총 3회에 걸쳐 특성화고 학생들의 금융 멘토링을 진행할 예정이다. ▲서울여자상업 ▲부산진여자상업 ▲제주여자상업 ▲영화국제관광고등학교 등 학생 약 90여명이 참여해 한화투자증권 멘토들에게 금융 멘토링을 받는다.

권희백 한화투자증권 대표이사도 금융 멘토링에 직접 참여한다. 권 대표이사는 4차산업과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을 주제로 강의를 진행하면서 이날 학생들과 소통의 시간을 가졌다.

금융 멘토링에 참여한 임소은 제주여자상업고등학교 학생은 "서울까지 직접 가서 강의를 듣기 어려운데 디지털 시대에 온라인상으로 강의를 듣고 소통할 수 있어 좋았다"며 "금융에 대한 이야기를 쉽고 실질적으로 설명해 주셔서 도움이 많이 됐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화투자증권은 청소년 교육전문 사회공헌 단체인 사단법인 JA Korea와 함께 앞으로도 취업을 앞두고 있는 청소년들의 금융권 취업을 지원할 계획이다.

한종석 한화투자증권 경영지원본부 상무는 "올해로 4년째 진행되는 Together Plus는 특성화고 학생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을 주고자 기획된 프로그램"이라며 "앞으로도 임직원들의 재능기부를 통해 '함께 멀리' 철학을 지속적으로 실천하겠다"고 말했다.

imbong@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