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방송·연예 > 패션뷰티

AHC가 추천하는 가볍게 바르는 '마스크 프루프 메이크업' 노하우

유니레버 자회사 카버코리아의 스킨케어 브랜드 'AHC'

  • 기사입력 : 2021년04월13일 17:48
  • 최종수정 : 2021년04월13일 17:48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조한웅 기자 = 마스크 착용이 일상화되면서 피부 트러블은 물론, 마스크에 얼룩덜룩 묻어나는 화장의 흔적들 때문에 고민인 사람들이 많다.

이에 다양한 '마스크 프루프 메이크업' 방법들이 주목을 받고 있는데, 그 중에서도 가장 쉽고 간편한 방법은 메이크업을 최소화하는 것이다.

메이크업의 단계를 줄여 밀착력을 높여주고 마스크에 묻어나는 것을 최소화할 수 있는 제품을 선택하는 식이다. 

아무리 가벼운 메이크업이라 하더라도 기초인 스킨 케어를 스킵할 수는 없는 법. 하나를 바르더라도 효과적인 스킨 케어는 마스크 착용시 더 빛을 발한다. 피부에 흡수력을 높이고 피부 케어를 도와줘 마스크 안의 높은 습도로 인한 피부 트러블 고민도 덜어주기 때문이다.

그렇기 때문에 여러겹 덧바르는 스킨케어보다 하나만 발라도 효과적이고 흡수도 잘 되는 아이템을 사용하는 것이 좋다. 

유니레버의 자회사 화장품 기업인 카버코리아에서 운영하고 있는 스킨케어 브랜드 AHC의 '유스 래스팅 리얼 아이크림 포 페이스'는 아이크림 하나로 눈가부터 얼굴 전체에 효과적인 안티에이징 케어가 가능하다.

20대 피부 환경에 더 많이 존재하는 바이옴을 원료화한 'AHC 20s 바이옴(트웨니스 바이옴)'을 함유해 피부를 탄탄하고 건강하게 케어해준다. 인체 유사 콜라겐, 엘라스틴에 인체 유사 펩타이드 성분까지 더해 피부 탄성과 밀도, 리프팅까지 강력한 트리플 탄력 케어를 선사한다.

모공의 1/500 사이즈 입자로 쪼개는 초미세 마이크로 공법으로 아이크림 유효 성분이 피부 각질층 10층까지 흡수될 뿐 아니라, 아이크림 하나만으로 스킨+로션+에센스+크림의 4가지 스킨케어 단계를 거치는 것 이상의 효과적인 안티에이징을 선사하는 것이 임상을 통해 입증되었다.

AHC '유스 래스팅 리얼 아이크림 포 페이스'

whitss@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