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제약·바이오

제약업계 최장수 CEO 이정치 일동홀딩스 회장 이달 퇴임

1967년 입사해 2003년부터 일동제약 대표이사 맡아

  • 기사입력 : 2021년03월08일 09:04
  • 최종수정 : 2021년03월08일 09:04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서영욱 기자 = 제약업계 최장수 CEO인 이정치 일동홀딩스 회장이 18년만에 대표이사직에서 물러난다.

8일 제약업계에 따르면 이정치 회장은 오는 26일 주주총회를 끝으로 대표이사직에서 물러날 예정이다.

이 회장은 고려대학교 농화학과 졸업 후 1967년 일동제약에 연구원으로 입사해 54년을 일동제약에서 근무했다.

지난 2003년 일동제약 대표이사 부사장으로 취임해 18년간 CEO로 근무하며 업계 최장수 CEO 타이틀을 얻었다.

2016년에는 일동제약 지주회사인 일동홀딩스 대표이사까지 맡아 지주사 체제 전환 후 회사를 성공적으로 안착시켰다는 평가를 받았다.

업계에선 이 회장이 회사에 남아 고문 등 자문 역할을 계속 맡을 것이란 전망이 나온다.

 

 

syu@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