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자동차

현대차 서비스 노사, 취약계층 아동 지원 위해 차량 기증

세이브더칠드런 본부에 차량과 지원 물품 전달

  • 기사입력 : 2021년02월04일 09:45
  • 최종수정 : 2021년02월04일 09:45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조정한 기자 = 현대자동차 서비스 노사가 민족 최대의 명절 설을 맞아 취약계층 아동 지원에 나선다.

현대차는 3일 세이브더칠드런 본부에서 현대차 최희복 서비스사업부장과 남강희 노동조합 정비위원회의장, 정태영 세이브더칠드런 사무총장, 이준성 ㈜우리밀 대표이사 등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투싼 하이브리드 3대 등 지원 물품 전달식을 진행했다.

(왼쪽부터) 현대차 남강희 노동조합 정비위원회의장, 현대차 최희복 서비스사업부장, 세이브더칠드런 정태영 사무총장 [사진=현대자동차]

기증된 투싼 하이브리드 차량은 방문상담 및 아동 이동권 향상 등 세이브더칠드런의 취약계층 아동 지원 사업을 위해 사용될 예정이다.

최희복 현대차 서비스사업부장은 "아이들의 편안하고 안전한 이동을 보장하고, 모두가 따뜻한 설 연휴를 보낼 수 있도록 이번 행사를 기획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우리 사회의 취약계층에 있는 아동들을 지원할 수 있는 다양한 방법을 고민하겠다"고 말했다.

정태영 세이브더칠드런 사무총장은 "현대차에서 올해도 따뜻한 온기를 전달해 주셔서 감사하다"며 "코로나19로 인해 학교도 가지 못하고 가정에서 어려운 처지에 있는 아이들에게 큰 보탬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giveit90@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