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자동차

현대차, 쉬미에라 부사장 CMO 임명...브랜드 마케팅 강화

전기차 라인업 브랜드 마케팅 강화

  • 기사입력 : 2021년02월03일 16:28
  • 최종수정 : 2021년02월03일 16:29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조정한 기자 = 현대자동차가 조직 재정비를 통해 브랜드 마케팅을 강화한다.

현대차는 최근 토마스 쉬미에라 현대차·기아 상품본부장(부사장)을 최고마케팅책임자(CMO)와 고객경험본부장으로 임명했다고 3일 밝혔다.

토마스 쉬미에라 CMO. [제공=현대자동차]

쉬미에라 본부장은 2018년 3월 현대차에 합류했다. BMW와 BMW 고성능차 부문에서 30년간 축적한 경험과 전문성을 활용해 현대차의 고성능차 사업의 방향성을 기획하고, 혁신을 도입하고 있다.

이번 조직 정비로 전 고객경험본부장이었던 조원홍 부사장은 브랜드전략지원 담당을 맡는다.

아울러 상품본부장으론 김흥수 전무가 선임돼 상품전략사업부와 전기차(EV) 사업부 등을 총괄하게 된다.

현대차는 이번 조직 정비를 통해 고성능 N 브랜드와 전기차 전용 플랫폼 E-GMP에 기반한 전기차 라인업의 브랜드 마케팅을 강화할 것으로 보인다. 

giveit90@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