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통신

무선기반 케이블TV 볼 수 있게...과기정통부, 고시 개정 행정예고

단말장치 정의 개선·무선접속방식 허용

  • 기사입력 : 2021년01월27일 12:00
  • 최종수정 : 2021년01월27일 12:00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나은경 기자 =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오는 28일 '유선방송국설비 등에 관한 기술기준' 고시 개정안을 행정예고하고, 다음달 16일까지 의견수렴을 실시한다고 27일 밝혔다.

이번 고시 개정은 미디어 이용형태가 개인, 모바일 중심으로 바뀌고, OTT가 성장하는 등 시장 환경이 변화하는 상황에 대응한 것이다. 케이블TV의 신규 서비스 출현이 촉진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하는 것이 목표다.

이번 고시 개정(안)은 가정에서 다양한 기능의 단말기(태블릿 등)를 활용한 '무선 기반의 케이블TV 방송서비스' 시청이 가능하도록 했다. 텔레비전 수상기로 방송신호를 전달하는 셋톱박스로 한정한 가입자 단말장치의 정의를 '유선방송 서비스 시청을 지원하기 위한 장치'로 개선한 것. 방송신호를 단말장치 등에 무선으로 전송할 수 있도록 망 접속 규격에 무선접속방식(와이파이)을 허용하는 내용도 담겼다.

과기정통부 관계자는 "이번 규제완화로 신규 기술 도입에 장애가 되는 걸림돌이 제거되고, 서비스 혁신을 추진할 수 있는 기반이 마련됨에 따라 케이블TV의 기술발전, 투자확대 및 이용자 편익 제고가 기대된다"고 말했다.

고시 개정안은 과기정통부 홈페이지의 '법령-입법행정예고' 게시판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의견이 있는 경우 일반우편이나 전자우편 등을 통해 제출할 수 있다.

nanana@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