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 부동산 > 건설

SK건설, AI 활용한 ′입찰안내서 분석 시스템' 개발

국내 건설사 중 처음 개발
입찰안내서 분석 투입시간 60% 이상 감소

  • 기사입력 : 2020년01월20일 17:28
  • 최종수정 : 2020년01월20일 17:28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김지유 기자 = SK건설은 국내 건설사 중 처음으로 인공지능(AI) 기술을 활용한 입찰안내서(ITB) 분석 시스템(EPC Advisor System)을 구축했다고 20일 밝혔다.

SK건설은 국내 건설사 중 처음으로 인공지능(AI) 기술을 활용한 입찰안내서(ITB) 분석 시스템(EPC Advisor System)을 구축했다고 20일 밝혔다. [사진=SK건설]

입찰안내서는 발주처가 입찰 기업에게 요구사항 및 유의사항을 안내하기 위해 만든 문서다. 일반적으로 1만여 장에 달해 분석하는 데 엔지니어 30명이 100시간씩 총 3000시간을 투입해야 한다. SK건설이 구축한 이번 시스템을 활용하면 투입시간을 60% 이상 줄일 수 있다. 정확도는 7% 이상 높일 수 있다.

이번 시스템은 SK C&C의 인공지능 '에이브릴'(Aibril)을 활용했다. 일반계약을 포함한 공정, 배관, 기계, 전기, 계측제어, 토목, 건축, 소방 등 전체 설계 공종 모두를 아우른다.

SK건설은 AI 분석 시스템이 생산성과 프로젝트 수익성 향상은 물론 지식 자산화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종화 SK건설 IM&T그룹장은 "이번 AI 분석 시스템 구축으로 AI와 엔지니어의 협업이 가능해졌다"며 "SK건설의 차별화된 경쟁력 및 생산성 향상에 많은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kimjiyu@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