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글로벌 > 특파원

폼페이오, 무역 갈등 中에 “행동불량” 지적…이란 제재도 “지속”

  • 기사입력 : 2019년08월02일 13:10
  • 최종수정 : 2019년08월02일 13:16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시드니=뉴스핌] 권지언 특파원 = 마이크 폼페이오 미국 국무장관이 무역 갈등을 겪고 있는 중국을 비판하는 한편, 이란 제재도 지속할 것이라고 밝혔다.

2일(현지시각)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아세안지역안보포럼(ARF) 참석차 방콕에 머물고 있는 폼페이오 장관은 이날 한 리더십 프로그램 연설에서 중국이 “수십 년 동안 행동이 불량해” 자유무역을 훼손했으며, 이로 인해 미국이 관세 등의 조치를 취하게 된 것이라고 강조했다.

폼페이오 장관은 또 미국이 이란에 대한 제재를 계속해서 이행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지난달 30~31일 상하이 담판에서 미국과 중국 정책자들이 협상 진전을 이루지 못한 가운데, 전날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9월1일부터 3000억달러 물량의 중국 수입품에 10%의 관세를 시행할 것이라고 밝혀 긴장감을 높였다. 

마이크 폼페이오 미국 국무장관 [사진=로이터 뉴스핌]

 

kwonjiun@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