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컨콜] 삼성電 "10나노 가상화폐 제품 수요 늘어날 것"

  • 기사입력 : 2018년01월31일 10:44
  • 최종수정 : 2018년01월31일 10:44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뉴스핌=김지나 기자] 삼성전자는 31일 실시한 2017년 4분기 실적 컨퍼런스콜에서 올해 1분기 10나노 가상화폐 제품 수요가 늘어날 것이라고 전망했다.

<자료제공=삼성전자>

전세원 삼성전자 메모리사업부 마케팅팀 전무는 "파운드리 사업은 고객다변화로 중국지역 고객 매출이 증가했다"면서 "향후 파운드리 사업분야를 통해 미래 안정 수요 기반을 마련할 것"이라고 말했다.

전 전무는 "1분기 2018년향 플래그십 스마트폰향 10나노 2세대 반도체 양산을 본격화할 것"이라며 "10나노 가상화폐 제품 수요가 늘어나며 수익 역시 전분기 대비 증가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이어 "올해 8나노, 10나노 등 다양한 고객 수요를 반영할 것"이라며 "기술 리더십을 이어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지난해 4분기 파운드리 사업은 비수기로 인해 주요 거래선용 제품의 판매가 둔화돼 전분기 대비 실적이 감소했다.

 

[뉴스핌 Newspim] 김지나 기자(abc123@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