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 > 대중문화일반

'아는형님' 김세정, 김영철보다 넓은 이마에 '충격' …전소미, 펭귄 덕후 김소혜에 "쓸데없는 욕심" 일침

  • 기사입력 : 2016년12월04일 00:00
  • 최종수정 : 2016년12월04일 00:00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I.O.I가 '아는 형님'에 출격했다. <사진=JTBC '아는 형님' 방송 캡처>

[뉴스핌=정상호 기자] ‘아는 형님’ I.O.I 멤버들이 남다른 예능감을 뽐냈다. 

3일 방송한 JTBC ‘아는 형님’에는 걸그룹 I.O.I(아이오아이)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펭귄 인형 덕후 임을 인증한 김소혜는 ‘아는 형님’ 멤버들을 위해 미리 챙겨온 펭귄 인형을 공개했다.

이에 김세정과 주결경, 정채연 환호하며 “나도 달라”고 애원했다. 반면 전소미는 “쓸데없는 욕심이야. 나중에 다 없어져”라고 시큰둥하게 받아쳐 웃음을 안겼다.

한편 이날 김세정은 이마 주름이 걱정이라고 털어놨다. 김세정은 “이마가 원래 넓다. 이마 넓이에 비할 사람이 없다”고 생각한다.

결국 김세정은 즉석 이마 측정 시간을 가졌다. 이마 세로 길이를 자로 잰 것. 결과는 김세정의 완승이었다. 김세정은 10cm로 김영철보다 1cm가 길었다.

이수근은 “저 정도면 황비홍”이라고 말했고, 김희철은 가수 10cm의 노래를 부르며 김세정을 놀렸다. 물론 김세정 역시 실제 자신의 이마 사이즈를 확인, 경악했다.


[뉴스핌 Newspim] 정상호 기자(newmedia@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