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제 > 공기업

한전-삼성전자, 홈 에너지 서비스 개발 협력

에너지 비용절감 모니터링·절약 알림 제공
전력·가전데이터 제휴 통해 신서비스 개발

  • 기사입력 : 2021년06월28일 10:40
  • 최종수정 : 2021년06월28일 10:40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세종=뉴스핌] 임은석 기자 = 한국전력의 전력데이터와 삼성전자의 스마트가전 전력소비량을 바탕으로 에너지 비용절감 모니터링과 절약 알림 서비스가 제공된다.

한전은 24일 삼성전자 용인 디지털프라자에서 삼성전자와 '전력데이터 기반 홈 에너지 서비스를 위한 업무협약'를 체결했다고 28일 밝혔다.

한국전력은 24일 삼성전자 용인 디지털프라자에서 삼성전자와 '전력데이터 기반 홈 에너지 서비스를 위한 업무협약'를 체결했다고 28일 밝혔다. 왼쪽부터 김태용 한전 디지털변환처장, 박찬우 삼성전자 IoT Biz 그룹장 [사진=한국전력] 2021.06.28 fedor01@newspim.com

협약은 삼성전자의 스마트싱스 에너지(SmartThings Energy) 서비스를 통해 한전의 전력 데이터와 스마트 가전의 전력 소비량을 바탕으로 고객에게 에너지 모니터링과 절약기능을 제공하고 에너지 비용절감과 효율화를 위한 다양한 홈 에너지 서비스를 공동 개발하기 위해 이뤄졌다.

스마트싱스 에너지 서비스는 전력데이터에 있는 에너지 사용량과 스마트가전 기기별 사용패턴을 분석해 자동적으로 에너지 사용량을 제어해 주고 부재중 가전기기 동작방지 기능을 고객에게 스마트폰을 통해 알려주는 서비스다.

스마트폰 앱에서 스마트가전 디바이스를 추가하고 한전의 에너지 플랫폼인 '엔터(EN:TER)'에서 회원가입과 정보제공 동의를 하면 서비스를 사용할 수 있다.

향후 한전과 삼성전자는 한전의 전력데이터를 삼성전자의 스마트가전, 모바일과 연동시켜 에너지 절약이 가능한 다양한 서비스를 개발하기 위해 협력할 계획이다.

김태용 디지털변환처장은 "이번 협약으로 스마트홈 데이터 생태계 확산과 새로운 비즈니스 창출 확대에 도움이 되면 좋겠다"며 "한전은 전력빅데이터 및 민간 IoT가전 데이터 융합을 활용한 다양한 고객서비스 발굴을 통해 에너지생태계를 활성화하고 고객편익을 제고하는데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fedor01@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