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증권·금융 > 카드

현대카드, '대한항공카드' 출시 1년 기념 무착륙 특별기 운항

다음달 29일 A380 제주 등 무착륙 관광 비행

  • 기사입력 : 2021년04월23일 10:03
  • 최종수정 : 2021년04월23일 10:03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정탁윤 기자 =현대카드와 대한항공이 '대한항공카드' 출시 1주년을 기념해 특별기를 띄운다.

현대카드와 대한항공은 대한항공카드 고객들을 위해 다음달 29일 무착륙 관광 비행을 위한 특별기(A380)를 띄운다고 23일 밝혔다.

대한항공카드는 지난해 4월 현대카드와 대한항공이 만든 국내 최초의 항공사 전용 신용카드(PLCC)로, 코로나19 상황에도 불구하고 마일리지 혜택으로 높은 인기를 끌고 있다.

[서울=뉴스핌] 정탁윤 기자 = 2021.04.23 tack@newspim.com

특별기는 407석 규모의 장거리용 대형기인 A380 항공기로, 다음달 29일 오후 12시 30분 인천국제공항을 출발해 강릉-부산-대한해협-제주를 거쳐 오후 3시에 인천국제공항에 착륙하는 일정이다.

이번 무착륙 관광 비행은 대한항공카드 고객만 예약할 수 있으며, 일등석 12석, 프레스티지석 94석, 일반석 164석 등 총 270석 규모로 운영된다. 대한항공카드 출시 1주년 이벤트 답게 공제 마일리지 또한 파격적으로 낮춰 좌석에 따라 5만(일등석), 3만(프레스티지석), 1만(일반석) 마일리지를 사용해 좌석을 예약할 수 있다.

전 좌석 국토교통부의 거리두기 방역지침을 철저히 준수해 운영되며, 탑승 예약은 다음달 7일 오후 3시부터 현대카드나 대한항공 홈페이지를 통해 한진관광의 특별 예약 사이트로 접속해 진행할 수 있다.

tack@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