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제약·바이오

메디톡스 투자한 美 '세락시스', 444억 규모 시리즈C 투자 유치

2015년 성장동력 확보 차원에서 세락시스 주식 110만주 취득

  • 기사입력 : 2021년02월10일 09:44
  • 최종수정 : 2021년02월10일 09:44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박다영 기자 = 메디톡스는 2015년 투자한 미국 바이오벤처 세락시스(Seraxis)가 일라이릴리 등으로부터 약 444억원(4000만 달러) 규모 시리즈 C 투자를 유치했다고 10일 밝혔다.

이번 투자에는 글로벌 제약사 일라이릴리와 벤처캐피탈 프레이저 헬스케어 파트너스, 폴라리스 파트너스, JDRF T1D 펀드 등이 참여했다. 

[로고=메디톡스]

메디톡스는 2015년 신성장 동력 확보와 외부 기술 도입을 위해 세락시스의 주식 110만주를 취득했다. 향후 추가 지분(110만주)을 초기 투자 단가로 취득할 수 있는 권리도 갖고 있다.

세락시스는 줄기세포 기반 제1형 당뇨병 치료제를 개발하는 미국 바이오벤처 기업이다. 세락시스는 일라이릴리 등으로부터 받은 투자금을 통해 현재 주력하고 있는 줄기세포 기반 제1형 당뇨병 치료제 'SR-01'의 비임상시험 완료와 향후 진행될 임상 1상 시험에 사용할 계획이다.

SR-01은 유도만능줄기세포 기술을 적용해 사람의 인슐린 분비 세포와 유사하게 만든 세포를 이식해 제1형 당뇨병을 치료하는 차세대 세포치료제다.

메디톡스 관계자는 "이번 세락시스의 대규모 투자 유치에 앞서 SR-01과 동종 계열의 줄기세포 치료제를 개발하고 있는 미국 벤처기업이 약 1조원 규모로 인수된 바 있다"며 "시장의 높은 가치를 인정받은 SR-01을 세락시스가 성공적으로 출시하고, 나아가 나스닥에 상장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협력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allzero@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