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화학

SKC, 전국 사업장 지역에서 '따뜻한 한끼' 지원 나서

지역 어르신들께 반찬, 식자재, 식사 등 제공

  • 기사입력 : 2021년02월08일 15:56
  • 최종수정 : 2021년02월08일 15:57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이윤애 기자 = SKC는 투자사인 SK넥실리스, SK피아이씨글로벌, SKC하이테크앤마케팅과 함께 '한끼 나눔 온(溫)택트 프로젝트'를 시작한다고 8일 밝혔다.

SK그룹이 '안전망' 구축 연장선상에서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어르신들의 식사 문제를 해결하고자 진행하는 프로젝트다.

SKC는 각사 사업장이 있는 수원과 천안, 정읍, 울산 지역의 어르신에게 현지 상황에 맞는 방식으로 따뜻한 한끼를 지원한다.

[서울=뉴스핌] 이윤애 기자 =SKC가 8일 투자사 SK넥실리스, SK피아이씨글로벌, SKC하이테크앤마케팅과 함께 '한끼 나눔 온(溫)택트 프로젝트'를 시작한다. 사진은 SKC 수원사업장에서 준비한 홀몸 어르신을 위한 따뜻한 한끼 나눔 행사 모습. [사진=SKC] 2021.02.08 yunyun@newspim.com

SKC는 이날 수원공장 인근 수원시 정자1동주민센터에서 새마을부녀회와 함께 '홀몸 어르신을 위한 따뜻한 한끼 나눔' 행사를 열고 새마을부녀회가 만든 반찬과 도시락을 인근 홀몸 어르신에게 전달했다.

2002년부터 주민센터, 새마을부녀회와 함께 반찬을 만들어 제공하는 '사랑의 반찬 만들기'를 진행해온 SKC는 올해 지원 규모를 대폭 늘려 온기를 더하기로 했다.

충남 천안에서 필름 가공사업을 하는 SKC하이테크앤마케팅도 같은 날 프로젝트에 동참한다. SKC하이테크앤마케팅은 올 한해 사업장이 있는 성거 지역의 홀몸 어르신에게 건강식자재 꾸러미를 전달한다.

이를 위해 읍사무소와 하나로마트, 생활지도사와 협력 체계를 구축했다. 하나로마트에서 구매한 건강식자재를 읍사무소에 공급하고, 생활지도사가 어르신께 배달하는 방식이다.

SK넥실리스와 SK피아이씨글로벌은 일정 기간 동안 사업장 인근 무료급식 시스템이 제대로 가동하도록 돕는다. 전북 정읍에서 배터리용 동박을 생산하는 SK넥실리스는 정읍시청과 협력해 지역 내 어르신 무료급식소를 지원한다. 울산에 있는 SK피아이씨글로벌은 예산 부족으로 어려움을 겪는 인근 종합사회복지관을 돕기로 했다.

SKC 관계자는 "여러 지역 사회에 보탬이 되고자 전국 곳곳에 사업장이 있는 투자사 3곳과 함께 지자체와 협력해 이번 프로그램을 준비했다"면서 "앞으로도 지역 사회의 사회 안전망을 촘촘히 하는 등 사회적 책임을 충실히 이행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yunyun@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