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 > 문화일반

씨제스엔터, 권기영∙노지설∙윤영미∙김선덕 작가 영입…드라마 제작 본격화

  • 기사입력 : 2019년09월04일 10:45
  • 최종수정 : 2019년09월04일 10:45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양진영 기자 = 씨제스엔터테인먼트 드라마 제작사업부는 상반기 ‘으라차차 와이키키 시즌2’ ‘녹두꽃’에 이어 탄탄한 작가진과 전속계약을 체결하고 드라마 제작에 박차를 가한다.

매니지먼트와 드라마 제작, 영화 제작, 공연 사업 등 활발하게 사업 영역을 넓히고 있는 씨제스엔터테인먼트는 지난 2015년부터 드라마 제작에 나섰다. 올초 시즌1에 이어 제작한 JTBC ‘으라차차 와이키키 시즌2’가 국내뿐 아니라 해외에서 인기를 끌며 청춘 시트콤의 부활을 기대하게 했고, 최근 종영한 SBS 특별기획 ‘녹두꽃’이 웰메이드 드라마로 호평 받으며 상반기 300억원의 매출을 올렸다.

[사진=씨제스엔터 홈페이지]

씨제스드라마 제작사업부는 변화하는 글로벌 플랫폼과 방송 환경에 따른 컨텐츠 다각화에 발맞춰, 스타 작가진과 계약하고 추후 드라마 제작에 더욱 속도를 낼 계획이다.

SBS 미니시리즈 ‘수상한파트너’ ‘내 연애의 모든 것’과 ‘보스를 지켜라’를 집필한 권기영 작가와 tvN ‘백일의 낭군님’, SBS주말특별기획 ‘여인의 향기’를 집필한 노지설 작가를 필두로 SBS 주말특별기획 ‘착한마녀전’ ‘미녀의탄생’을 집필한 윤영미 작가, tvN ‘왕이 된 남자’의 김선덕 작가와 차기작을 구상 중이다.

또한 SBS 드라마스페셜 ‘시티헌터’, JTBC 금토 미니시리즈 ‘디데이’의 황은경 작가와 드라마 스페셜로 인정 받으면서 최근 영화 ‘당신 거기 있어줄래요’를 각색한 황민아 작가가 합류, 기대감을 높였다.

신선하고 독특한 장르와 소재들이 각광 받는 환경에서 MBC 미니시리즈 ‘검법남녀’ 시리즈의 조원기 작가를 비롯해 SBS 미니시리즈 극본공모전에서 스릴러 장르 ‘MISSING’으로 당선된 천묘정 작가와 JTBC 웹드라마 ‘알수도 있는 사람’을 집필한 윤이나 작가가 기존 드라마 공식을 타파한 참신한 기획을 개발 중이다.

씨제스 드라마 제작사업부는 스타 작가진과 잠재력이 높은 신인 작가들과 협업을 통해 향후 다양한 컨텐츠를 기획∙개발하고 웰메이드 드라마 제작에 나설 예정이다. 

jyyang@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