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부동산 > 건설

강릉선 KTX 탈선 복구..오전 5시30분 첫차부터 정상운행

  • 기사입력 : 2018년12월10일 07:15
  • 최종수정 : 2018년12월10일 07:28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나은경 기자 = 지난 8일 새벽 궤도 이탈 사고가 났던 강릉선 고속철도가 복구됐다. 이에 따라 강릉선 KTX는 오늘 새벽 첫차부터 정상운행을 시작했다.

10일 한국철도공사(코레일)에 따르면 오늘 새벽 4시 17분쯤 복구가 모두 완료돼 첫 열차인 5시30분 강릉출발 청량리행 802열차부터 정상운행이 재개됐다.

KTX 강릉선 복구 현장 [사진=코레일]

코레일은 오전 4시 17분 모든 복구 작업이 끝난 뒤 안전한 열차 운행 재개를 위해 시운전 열차를 투입해 개통 전 안전 점검까지 완료했다고 설명했다.

다만 이번 사고가 발생한 청량신호소 구간은 안전한 고객 수송을 위해 당분간 40km 이하의 속도로 서행할 예정이다.

코레일 관계자는 "이번 사고와 관련해 국민 여러분께 걱정과 열차 이용에 불편을 드린 점을 다시 한번 진심으로 사과드린다"며 "이런 사고가 재발하지 않도록 ㅣ철저한 원인 규명과 재발 방지에 모든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nanana@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