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최신뉴스 GAM 라씨로

뉴스핌

월마트-MS, 아마존 겨냥 ‘공동전선’ 구축…파트너십 강화

기사입력 : 2018년07월17일 13:44

최종수정 : 2018년07월17일 13:46

[시드니=뉴스핌] 권지언 특파원 = 아마존의 가장 강력한 경쟁 업체인 월마트와 마이크로소프트(이하 MS)가 파트너십을 강화하기로 했다고 16일(현지시각) 월스트리트저널(WSJ)이 보도했다.

월마트[사진=로이터 뉴스핌]

월마트는 상점과의 판매 데이터 공유, 구매 알고리즘 등에 활용하고자 MS의 클라우드 기술을 사용하기로 했다.

향후 5년간 파트너십을 강화하자는 양사 간 합의는 17일 발표될 전망이다.

사티아 나델라 MS 최고경영자(CEO)는 아마존에 대한 공동 경쟁 구도가 “우리 파트너십의 핵심”이라고 강조했다.

MS와의 협력에 앞서도 월마트는 지난 여름 구글의 온라인 쇼핑 서비스인 ‘구글 익스프레스’에 자사 제품을 판매하기로 하는 등 아마존의 기술 경쟁업체들과 이미 손잡기 시작했다.

이번 파트너십으로 MS 엔지니어들은 월마트로 출근해 직접 상품 판매 데이터를 공급업체와 공유하는 신규 시스템 등을 함께 개발할 예정이다.

 

kwonjiun@newspim.com

[뉴스핌 베스트 기사]

사진
오세훈 58.1% vs 송영길 34.7%...지지율 격차 큰 이유는? [서울=뉴스핌] 김승현 기자 = 오세훈 국민의힘 서울시장 후보가 과반의 지지를 얻으며 송영길 더불어민주당 후보를 오차범위 밖에서 크게 앞서는 것으로 조사됐다. 윤석열 대통령 취임 직후 '허니문 효과'에 더해 지난해 보궐선거에서 대승을 거두고 1년여 만에 재도전에 나서는 '현역 시장' 오 후보에 힘을 실어주려는 여론이 반영된 것으로 풀이된다.  2022-05-17 06:00
사진
국회 '루나 청문회' 연다...권도형·거래소 대표 증인 추진 [서울=뉴스핌] 홍보영 기자=국회가 테라·루나를 만든 테라폼랩스의 권도형 대표, 가상자산거래소 대표 등을 대상으로 청문회를 추진한다. 대표적인 한국산 가상화폐 '루나'의 시가총액이 99% 이상 폭락하면서 국내 거래소에서 줄줄이 상장 폐지되며 투자자들이 피해를 입고 있지만, 정부와 금융당국이 관련법이 없다는 이유로 손을 놓고 있자 국회가 직접 나선 것이다. 윤창현 국민의힘 의원은 17일 국회 정무위원회 전체회의에서 "국회법상 규정된 청문회 개최가 필요한 시점"이라며 "최근의 문제가 된 루나의 권도형 대표를 포함해 관련 거래소 관계자를 국회에 모셔 사태의 원인, 투자자 보호대책에 대해 청문회를 열어야 한다"고 주장했다. 2022-05-17 13:07
Top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