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금융

라이나생명, 대면채널 확대 본격화

라이나금융서비스 김용일 사장 내정

  • 기사입력 : 2017년09월27일 13:52
  • 최종수정 : 2017년09월28일 14:11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뉴스핌=김승동 기자] 텔레마케팅(TM) 영업을 주로 하는 라이나생명보험이 대면채널을 확대할 계획이다. 이를 위해 자회사인 라이나금융서비스 사장에 영업통인 김용일(46) 씨를 내정했다.

김용일 라이나금융서비스 사장 내정자<사진=라이나금융서비스>

김용일 사장 내정자는 지난 2002년 메트라이프생명에서 보험영업을 시작했다. 이후 2012년까지 만 10년 동안 6회의 COT, 4회의 TOT를 달성해 종신MDRT 회원으로 추대됐다. 관리가 아닌 실제 필드에서 성장한 ‘영업통’이라는 의미다.

MDRT(Million Dollar Round Table, 백만달러원탁회의)는 연 1억6000만원 이상의 보험료나 7400만원 이상의 수수료 실적을 올려야 주어지는 자격이다. COT(Court of the Table)는 MDRT 자격요건의 3배, TOT(Top of the Table)는 COT의 6배의 매출을 올려야 한다.

김 내정자는 2012년 AIA생명 지점장으로 자리를 옮기자마자 전국 지점 업적 3위, 리크루팅 1위를 기록했다. 2년 후인 2014년에는 슈퍼지점장으로 승급했다. 슈퍼지점장은 2개 이상의 지점 관리자를 뜻한다. AIA생명에서는 5개 지점을 배출·관리했다. AIA생명 대면채널 매출의 약 10%가 김 내정자가 배출한 지점에서 나온다.

라이나금융서비스는 2013년 10월 라이나생명의 자회사로 출범했다. 현재 13개 지점에 500여명 규모의 설계사가 활동 중이다. 최근 하이브리드 지점도 출범했다. 하이브리드 지점은 전화로 가망고객을 선별한 후 직접 만나 컨설팅하는 조직이다.

라이나생명은 전체 매출의 90% 이상을 텔레마케팅(TM)에서 발생한다. 하지만 스마트폰의 발전 등으로 TM이 하향세다. 영업을 하는 설계사가 줄어드니 매출도 큰 폭으로 감소했다.

라이나생명은 신규채널을 강화하기 위해 GA와 제휴를 늘렸다. 하지만 1년 새 사업비만 20% 이상 증가했다. 이에 라이나금융서비스를 통해 대면채널을 강화한다는 쪽으로 선회한 것으로 업계는 관측한다.

◆김용일 라이나금융서비스 사장 내정자 약력

1972년 출생

성균관대학교 사회과학대학원 석사

2002년~2012년 메트라이프생명 3W416주 달성, COT 6회·TOT 4회 수상

2012년~2017년 AIA생명 슈퍼지점장

 

[뉴스핌 Newspim] 김승동 기자 (k87094891@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