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SW

삼성SDS, 중소·중견기업 위한 수출입 물류서비스 '첼로스퀘어' 오픈

견적-계약-운송-트래킹-정산 등 물류 전 과정 직접 처리
IT기술 강점 활용한 디지털포워딩 사업 확대 예정

  • 기사입력 : 2021년10월19일 16:13
  • 최종수정 : 2021년10월19일 16:28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나은경 기자 = 삼성SDS는 IT기반 수출입 물류 서비스 '첼로 스퀘어'를 오픈했다고 19일 밝혔다. 

'첼로 스퀘어'는 해외시장에 진출하고자 하는 국내 중소·중견기업이 견적-계약-운송-트래킹-정산 등 물류 전 과정을 직접 처리할 수 있는 시스템이다. 

중소·중견 수출기업들은 ▲복잡한 수출입 절차 ▲물류 운송업체의 견적지연 ▲운송 중인 화물의 위치 확인 어려움 등으로 제품 수출 시 물류 업무에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다.

[서울=뉴스핌] 윤창빈 기자 = 서울 송파구 SDS 잠실 사옥. 2020.07.02 pangbin@newspim.com

삼성SDS는 이런 불편을 해소하기 위해 대형 고객 대상으로 서비스 중인 통합 물류플랫폼 '첼로'를 중소·중견 수출기업을 위한 '첼로 스퀘어 4.0'으로 개발해 새로 오픈했다.

수출기업은 첼로 스퀘어에 접속해 화물의 특성과 물류상황에 따라 해상 FCL(대량화물)이나 LCL(소량화물), 항공 운송 운임 견적을 확인하고 간편하게 예약할 수 있다. 미국 아마존에서 판매된 제품을 배송하는 아마존 풀필먼트 서비스 셀러를 위한 특송·항공·해상 서비스도 선택 이용 가능하다.

운송이 시작되면 수출기업은 첼로 스퀘어 트래킹 서비스를 통해 화물의 위치 정보를 실시간으로 확인 할 수 있으며, 비상시 운영자와 1:1 상담을 통해 신속 대응할 수 있다. 운송 완료 후에는 견적 및 계약서와 비교해 정산 내역을 한 눈에 확인 가능하고, 맞춤 분석 리포트를 제공받아 향후 물류비 절감과 효율화 방안까지 알 수 있다.

첼로 스퀘어는 온도, 습도, 충격에 민감한 제품이나 고가 상품의 배송상태를 실시간으로 모니터링 할 수 있는 운송 관제 서비스와 화물 크기와 수량을 AI로 분석해주는 최적 배송공간 추천 서비스 등 특화 서비스도 제공한다.

이와 함께 아마존, 이베이 등 해외 마켓 플레이스 배송 주문을 관리해주는'플레이오토 글로벌' 시스템을 활용하는 수출기업은 주문 데이터가 연계된 첼로 스퀘어에서 통합 주문 확인, 운송장 출력 등 다양한 수출입 물류 서비스를 함께 이용할 수 있다.

오구일 삼성SDS 물류사업부장(전무)은 "첼로 스퀘어 4.0은 고객의 사용 편의성을 향상시키고 서비스 범위도 특송 중심에서 항공·해상 국제운송 서비스까지 확장했다"며 "첼로 스퀘어 4.0으로 수출기업의 해외시장 진출을 지원하고, IT기술 강점을 극대화한 디지털포워딩 사업을 확대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nanana@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