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제 > 경제일반

[폭염 전력비상] 전국 폭염 특보…전력예비율 10.1% 전망

  • 기사입력 : 2021년07월23일 08:42
  • 최종수정 : 2021년07월23일 08:42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세종=뉴스핌] 임은석 기자 = 전국에 폭염 특보가 내려진 23일 전력 공급 예비율은 10.1%로 전력수급은 안정적으로 이뤄질 전망이다.

전력거래소는 이날 오전 최대전력 발생 시간은 오후 4∼5시, 전력피크은 90.3GW로 예상된다고 예보했다. 전력피크는 전날과 비슷한 수준으로 예상했다.

2021년 7월 23일 최대 부하전망 [자료=전력거래소 홈페이지 캡쳐] 2021.07.23 fedor01@newspim.com

거래소는 이 시간대의 공급 예비력은 9.1GW, 예비율 10.1%)로 '정상' 상태일 것이라며 전력수급이 안정적일 것으로 예상한다고 밝혔다.

이날 최대전력수요 예상치는 올여름 들어 가장 높은 수준이지만 보통 실제 실적은 더 낮아 전일 세운 올여름 최고 기록(90.0GW)을 경신하지는 않을 것으로 예상된다.

전력수급 첫 고비로 여겨졌던 지난 21∼22일은 전력 사용이 급증했으나 예비 전력이 10GW 수준으로 관리돼 전력수급이 안정적으로 유지됐다.

fedor01@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