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스포츠 > 국내스포츠

[바둑] '전승신화' 원성진, KB국민은행리그 압도적 득표로 MVP

  • 기사입력 : 2021년05월04일 11:35
  • 최종수정 : 2021년05월04일 11:45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김용석 기자 = 리그와 포스트시즌 전승을 달성한 셀트리온 원성진 9단이 2020~2021 KB국민은행 바둑리그 MVP를 수상했다.

시상식의 꽃인 KB리그 MVP와 다승상은 이번 시즌 전승을 달성한 원성진 9단이 휩쓸었다.

[서울=뉴스핌] 김용석 기자 = MVP를 수상한 원성진. 2021.05.04 fineview@newspim.com
[서울=뉴스핌] 김용석 기자 = 창단 2년만에 MVP를 배출한 킥스(Kixx) 선수단이 포즈를 취했다. 2021.05.04 fineview@newspim.com

2020-2021 KB국민은행 바둑리그 시상식이 4일 서울 성동구 한국기원에서 열렸다. 시상식에는 셀트리온 김범성 이사와 킥스(Kixx) 최태환 부장, 한국기원 한상열 부총재·양재호 사무총장 및 수상자가 참석했다.

리그 14승과 포스트시즌 3승으로 무패를 기록한 원성진 9단은 기자단 투표에서 84%의 득표를, 온라인 투표에서 84.9%의 압도적 득표를 올리며 MVP 수상의 영예를 거머쥐었다.

MVP를 수상한 원성진은 "행복한 바둑을 했다. 바둑리그는 기사들에게 소중한 대회다. 예전엔 승부만 하느라 외적인 부분을 크게 신경 쓰지 못했다. 바둑 팬들에게도 진심으로 감사드린다. 성적이 조금씩 떨어진 상황에서 자신감을 세운 대회다. 세계 대회에서도 좋은 성적을 거두고 싶다"라고 말했다.

원성진 9단은 MVP 상금으로 1000만원을, 다승상 수상으로 500만원의 상금을 각각 획득했다.

이날 행사는 퓨처스리그 다승상을 시작으로 퓨처스리그 우승팀 시상, KB리그 신인상ㆍ다승상ㆍMVP 시상, KB리그 우승팀과 감독상 시상, 기념촬영 순으로 진행됐다.

퓨처스리그 다승상은 12승 2패를 기록한 정관장천녹 김세동 7단이 거머쥐며 300만원의 상금과 트로피를 받았다. 퓨처스리그 우승팀 킥스에는 3000만원의 우승상금이 수여됐다.

KB리그 신인상은 7승 5패를 기록한 킥스의 백현우가 차지하며 300만원의 상금과 트로피의 주인공이 됐다.

개인상 시상 후 열린 단체시상에서는 리그 우승을 달성한 셀트리온이 2억원, 준우승한 한국물가정보가 1억원의 상금을 받았다. 감독상을 수상한 셀트리온 백대현 감독에게도 2500만원의 상금이 주어졌다.

2020-2021 KB국민은행 바둑리그는 8개 팀(셀트리온, 한국물가정보, 포스코케미칼, 수려한합천, 바둑메카 의정부, 정관장천녹, 컴투스타이젬, 킥스)이 출전해 14라운드 더블리그를 거쳐 포스트시즌에 진출할 상위 4개 팀을 가렸다.

스텝래더 방식으로 열린 포스트시즌은 준플레이오프와 플레이오프, 챔피언결정전 순으로 진행됐고 최종 챔피언결정전에서 리그 1위 셀트리온이 디펜딩챔피언 한국물가정보에 종합전적 2대1로 승리하며 통합 챔피언에 올랐다.

fineview@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